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20년 무명 생활 끝내고 반지하 탈출했다는 가수

바람에~ 날려버린~♬

111,5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머니 아버지들의 무료한 일상

단비 같은 한줄기 빛..★

어르신들의 떼창을 유도하는 남자

트로트계의 BTS급 영향력을 미치는 가수!!

<안동역에서>로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트로트 가수 <진성> 선생님~!

눈이 번쩍

전주만 나와도 기립하게 되는 마성의 남자

미운 우리 새끼를 찾아와 주셨는데요!

1997년 데뷔하여 20여 년 동안의 무명생활

반지하와의 질긴 인연 때문에

이제는 지하실조차도 싫어하신다는데

11년 전 자신의 오랜 팬과

결혼을 하게 되셨고

아내를 만나면서부터 시작된 행운

안동역에서가 그야말로 초대박을 터트리면서

트로트 황제 대열에 오르게 됩니다

그렇게 성공을 거둔 뒤

그동안 고생 많이 했던 아내에게

통 큰 선물을 하셨다고!

하트 세레나데

"고기도 먹어본 놈이 먹어본다"며

갑자기 많아진 돈에

한때 심장이 벌렁거리셨다고 하네요ㅋㅋㅋ

하지만 그 전성기도 잠시
애석하게도 그에게 찾아온 병

남편의 건강을 위해 안 해본 것 없다는 아내는

약초에 대해 잘 몰랐음에도 불구하고

전문가들과 함께 약초를 구하러 산에 올랐습니다

오직 남편을 살려야 한다는 마음으로

높은 바위에 올랐다가 떨어져 크게 다치셨고

그런 아내를 보고 펑펑 우셨다고 합니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수입의 30%를 본인이 관리한다고 했던 진성

응원하려는 동엽의 농담을 또 받아쳐주시는 센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앞으로는 더! 더! 좋은 일만 가득하시고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시길 바랍니다!

일요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
본/방/사/수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