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레이싱 동호회에서 만나 절친됐다는 두 가수

96,0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일명 겨치기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레전드 비의 랩소디를 부른 가수 최재훈

그리고 최근 활동을 재개한

태사자 인 더 하우스~

1세대 아이돌 그룹 태사자의 리더 김형준!

차를 좋아하는 이 두 사람은

15년 전 같은 레이싱 동아리에서 활동하며

끈끈한 절친이 되었다는데요

연락이 끊긴 지 10여 년이 되었다며


재훈이 미사리에서 공연할 당시

지켜보고 있었다는 금발의 여인으로 포장되어

아무것도 모르는 재훈을 소환합니다

자신을 보고 싶어 하는 여인이 누굴까 하고

문을 덜컥 여는데ㅋㅋㅋㅋㅋㅋㅋ


응 형주니 등장 >3<

니가 왜 거기서 나와!!

거칠고 찰진 반가움의 표현ㅋㅋㅋㅋㅋ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면서

연락이 끊긴 동생을 보니ㅠㅠㅠ

그래도 반가운 마음이 폭발합니다

세대는 달라도 같은 취미를 공유한다는 것은

서로를 좀 더 끈끈하게 만들어주죠!

근데 알고 보면 딱히

큼직한 추억거리는 없다고ㅋㅋㅋ

원래 친한 사이일수록

아무 말 안 하고 있어도 어색하지 않은 법


그렇게 소소한 일상들을 나누었던

그때를 추억합니다...★

오랜만에 방송을 통해 근황을 알렸던

태사자 김형준!

앞으로도 이 댕댕미 넘치는

재간둥이 형준의 활약은 계속됩니다~!

화요일 밤 11시
SBS <불타는 청춘>
★-본방사수-★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