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나 싫다는데 세상 스윗한 남자

이럴거면 나 줘요..

126,2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완전놀라움

누구 얘기냐고요?

딸이 정말 극혐 하는 남자(안만수) 이지만

자신의 돈줄이기 때문에 강제로 약혼시키려는 엄마

웃는 얼굴에 침을 뱉어봐도

이 남자 세상 서윗♡



이렇게 싫은데도

이 여자가 크게 반항하지 못하는 이유는

과거, 엄마의 무슨 무슨 법으로

사랑하는 남자를 감옥에 가둔 적이 있기 때문;

(협박용 본보기랄까)

자기 꼴보기 싫어서 술 마시러 왔는데

옆에서 저러고 자체 BGMㅋㅋㅋㅋㅋㅋㅋ


(안만수씨 왜이럴까 진짜 ㅋㅋㅋㅋㅋ) 

반지까지 끼워주며

두 사람의 약혼은 이루어지는데

약혼식 날 유치장에서 탈출하고

대기실로 찾아온 구남친

그 모습을 본 안만수는 또 참는다

어차피 오늘이 너희 둘 마지막일 테니까♥


(이 때 약간 맴찢..... ㅠ)

똥씹은 표정으로 약혼식 강행

그러거나 말거나

엄마는 돈줄이 사위가 될 생각에

꺄루륵~♥

약혼하면 달라질까 싶었지만

오히려 투명인간 취급받는 만수찡

그 와중에

아무렇지 않게 10억 삥 뜯는 예비 장모와

웃으면서 주는 안 사장 클라스..

그런데 이 남자


자신을 그렇게 싫어하는 약혼녀에게

집과 주식을 몽땅 넘겨주는데

조용히 장모의 뒤를 캐고 있었던 안만수


장모가 사실, 조직 보스와 오빠 동생 하는

리얼루 센언니였던 것 (딸은 모름)


도대체 무슨 이유로..!?

이유 같은 거 알아보지도 않고

일단 사위부터 조져버리는 장모님;;;;

(교통사고)

사고 후 사라져 버린 안만수에게서

편지 한 통이 도착


파혼.... 해드릴게요..!

(세상 발랄한 파혼 통보)

편지 보내 놓고

넘나 서윗한 자신의 모습에 뿌듯

그리고 이제 제대로

장모와 맞짱(?) 뜨기로 하는데


무엇을 알고 있는 것이며

또 무엇을 감추고 있는 건지


그 비밀이 궁금하시다면

매주 월-금 아침 8시 35분

SBS 아침드라마 <수상한 장모>

본/방/사/수

풍악을 울려라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