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하나뿐인 바지가 타버린다면?

29,63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바지가 젖어 추운 종민!

바지를 말리려는데..

정글에서 짐을 다 뺏겨서

딱! 하나뿐인 바지임!!

한편, 불을 피우기 위해

8번이고 10번이고 시도하는

병만 족장님을 따라

불의 춤을 추는 사람들ㅠㅠ

졸귀

간절한 마음이 통했는지

드디어 퐈이아!!!

종민, 귀신같이 바지를 들고 와

말리려고 시도하는데...

이때는 몰랐지

이 바지의 운명을...

종민의 단벌 바지는

바짝 말라져 가고...

물개가 있다는 

병만족장의 말에

모두 우르르 몰려가 

구경하며 정신이 팔린 사이

제작진의 다급한 외침!!!!

"어!! 뭐 떨어졌다!!"


바로 단 하나뿐인 종민의 바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쒸~ 하며 재빠르게 꺼내보지만

이게 바지야 불이야?


제가 보기엔 불같은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결국 다시 넣어버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빠른 포기

(재밌는 건 한 번 더)

병만족 표정=내 표정

왜 이런 일은 종민에게만 ㅋㅋㅋㅋㅋㅋ

다시 꺼내보지만 여전한 불 ㅋㅋㅋㅋㅋ

이 와중에 메이커라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과연 종민은 

불타오르는 메이커 바지 없이

정글에서 잘 살아남을 수 있을지...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