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의외로 10대역을 잘 소화하는 마성의 얼굴

나이가 뭐가 중요해

127,9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외모로만 봤을 때는 완벽한 성인인데,
'10대 역'을 찰떡같이 소화해
우리를 놀라게 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모두의 예상을 깬 '마성의 얼굴'들
누가 있을까요?

#. 조현식 (83년생)


많은 드라마에서 

조연으로 활약하고 있는 조현식 배우가

그 첫 번째 주인공!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노안이어서 서러운 
고등학생 역을 맡았는데요

극 중, 친구로 나왔던

안효섭, 이도현과는 '12살 차이'

하지만, 나이를 무색케하는 연기로 
두 사람과 전혀 위화감이 없었죠

이 분이야말로 
'서른이지만 열일곱'이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는 고등학생처럼 보이는 

효과까지....

와웅...귀여워, 귀여워

(서른이지만에서도 고등학생이었어요)

내가 바로 선물

#. 김성균 (80년생)


다음은 모든 캐릭터를 

본인의 것으로 흡수하는

배우 김성균!

<응답하라 1994>에서 

귀염뽀짝(?)한 최강 노안 

삼천포 역을 맡아 인기를 끌었죠

극 중, 상대역이었던 

도희랑은 14살 차이!!!!!!

심지어, 다른 하숙생 친구들보다

2살 어린 18살이라는 설정이 반전이었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후 그는 아주 빠른 속도로

18짤 삼천포로 완벽 변신했습니다)  

김성균은 이어~

<응답하라 1988>에서는 13살 위

성동일과 동갑내기로 열연했죠

위화감이 1도 없었던 기억이.....^_^

조폭, 살인마, 10대, 아버지 등..

모든 역할을 위화감 없이 소화하는

진정한 '천의 얼굴' 김성균!

최근에는 드라마 <열혈사제>에서

현실 나이와 비슷한 형사 역으로 

안방극장에 찾아온다고 하는데요

코믹하면서도 짠-한 구대영 형사로 

나온다고 합니다

(벌써부터 느껴지는 짠한 기운...)

믿고 보는 김성균의 웃픈 연기

SBS의 첫!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2월 15일 밤 10시 첫방송!

TV시청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