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애는 그럴 수 있어' 같은 대사, 다른 분위기의 배우들

4,31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최근 다시 쿨타임이 돌고 돌아

회자되고 있는 한 SNS 계정의 게시글!

크크크

이 글은 다시 여러 커뮤니티를 통해

명배우들의 대사로 대입하는 놀이로

유행을 탄다고 하는데요


가자 얘들아

들으면 목소리가 저절로 들려오는

배우들로 모아봤습니다!



박준금 - 시크릿 가든

그래... 애는 그럴 수도 있어.
근데 네가 그러면 안되지?
신은경 - 황후의 품격

그래요. 애들은 그럴 수 있습니다~
(돌변) 근데 감히 네가 그러면 안되지!
놀라워 정말

눈물 찔끔. 사람 기죽이게 만드는

'시어머니 온 탑' 박준금과

'태후 시어머니' 신은경표 대사



정웅인 - 너의 목소리가 들려

그래, 애는 그럴 수 있다.
근데 네가 그러면 죽일 거다.
봉태규 - 리턴

그래~ 애는 그럴 수 있다 치고,
너는 그러면 안되지~?
죽겠다

국대급 사이코패스 연기의 달인,

정웅인과 봉태규의 살 떨리는 연기를

생각하고 보니 너무 무서운 거 있죠?



김상중 - 그것이 알고싶다

애는 그럴 수 있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너는 그러면 안됐습니다.
김응수 - 타짜
애들은 그럴 수 있다.
근데 젊은 친구, 자네는 그러면 안됐지.
이게 내 결론이다.
맞는말같아

두 중년의 유행어에 녹아든 멘트...!

뭔가 신사적으로 행동해야할 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이 든다...!!!




하지만 이제까지 나열한 배우들에게는

원문에서의 우아함이 묻히는 느낌...

질척질척

우아함과 특유의 포스까지 품기는

보스급 배우는 없을까...?

.


.


.


장미희 - 시크릿 부티크

(공기반 소리반)
그래. 애는 그럴 수 있어(숴).
그런데 네가 그러면 안되지.

<시크릿 부티크>에서 그룹 총수 포스로

관록미라는 것이 터져버린 장미희!

그녀가 말을 건네는 것만으로

무릎을 꿇어버릴 것 같은데요

시정하겠습니다

극에서 정점을 찍는 욕망의 화신으로,

데오 그룹이 궁지에 몰릴수록

그녀의 카리스마는 더욱 폭발합니다!


제니장에게 서서히 목을 조여가며

궁지에 몰린 김여옥의 최후...!

매주 수·목 밤 10시,

SBS 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서

확인하세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