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감정이입 되는 여배우들의 리얼한 신경전

고스트불라오크벨루까르베느소비뇽(?)이요

105,81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中


비싼 레스토랑에 온

김유정 한선화 지창욱

이런 곳이 낯선 유정은 뒤에 쭈뼛...

뭐 먹을 거냐는 선화

엥? 봐도 모르겠는 유정

이래 봬도 눈치 보는 중

반면에

여유로운 선화

이런데 안 와봐서 모르겠으니

아무거나 시켜달라는 유정

그 와중에

술은? 묻는 선화

것도 "아무거나 잘 마셔요"

-후훗

-언짢, 주눅

듣고 적으라고 해도

못 적겠는 와인 이름

술술 주문하는 선화

뭐 저런 걸 다 외우고 있냐는

듯한 표정의 유정ㅋㅋㅋ

유정씨 축하주

건배하자는 선화

그러나 와알못 이었던 유정 ㅠ

재빨리 와인잔 고쳐 잡고

건배... 했지만

약간 우울

후훗

에라 모르겠고

원샷 하는 유정

그 와중에 꽁냥 거리는

선화 창욱 커플

"어우 닭살 돋아,,;;"

할 말은 하는 유정

이어서 창욱에게

술잔 비었다는 유정

창욱이는 됐고

본인이 따라주는 선화 ㅋㅋㅋ

얹짢,,,

한 잔 원샷하고

본인은 창욱이에게

술 받는 선홬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

한치의 양보도 없는

그녀들의 신경전....

그렇게 식사 종료.....

맛있게 밥 먹고 나온 커플과

그 뒤를 따라오는 유정,,,ㅠㅠ,,,

왜 내가 진 기분이

 들지....(?)

TV시청

드라마 속에서

두 사람의 리얼하고 찰진 

표정연기가 돋보였던 장면...!

앞으로의 전개가 기대되는

<편의점 샛별이>

더 더 흥해라.....☆★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SBS와 SBS I&M에 있으며

무단전재&배포 금지합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