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스브스노리터

아무 약이나 막 먹으면 안 되는 이유

120,61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쓱싹쓱싹 거실 청소 중에 뭘 발견한 박정수

"이게 뭐야?"

이홍렬이 얼마 전에

좋은 약 흘리고 갔댔는데...

"오~ 그 약이구나~"

(날름)

룰루랄라 집에 들어온 신구도, 

"아 이거 홍렬이 그 약이구먼"

(날름)

장기 두던 노주현도,

"어 그거 홍렬이 약이네?

나도 하나 주워 먹었는데"

"아버님도요? 저도 하나 먹었는데"

"그래? 그럼 나도"

(날름)

땅바닥에 있었어도 좋은 약이니까♥


.

.

.


근데 이홍렬이 그거 자기 약 아니라고 해서

굉장히 찝찝해하는 중;

그때, 그 정체불명의 동그란 것을

생뚱맞은 데서 또 주운 노주현

와 이제 이 찝찝한 것의 정체를 파헤쳐 볼 수 있겠다!!!!

그냥 봐선 모르겠으니

정성스럽게 반으로 쫙 갈라서

(날름날름날름날름)

신중하게 맛보기

근데 이게 보면 볼수록 토끼똥 같다는 노주현

아 거실 바닥에 왜 토끼똥이 굴러다녀!

말도 안 되는 소리라고 나무랐는데

"어! 저거 뭐야!"

까꿍

저 토끼욥

.............?

뻥치지마 진짜

몰래 토끼 키우고 있던 막내아들......

................

.

.

.


윤정근, 꿀밤 맞으며 토끼가 엄청 많이 싸놓은 똥 줍는 중


그것도 토끼똥과 잘 어울리는 초콜릿 봉지에♥ 

그리고 그 초콜릿(토끼똥)은

영삼이가 훔쳐서 방으로 질주;

"와아아아!!!!!!!!!!"


자..잠깐..!!!!!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