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근황올림픽

'음악의신', 걸그룹 C.I.V.A 주인공이 갑자기 사라진 이유

122,04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한때 '음악의 신', 'SNL', 등 인기 예능을 평정했던 걸그룹 C.I.V.A 출신 연예인이 있습니다. 자신만의 독특한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어느 순간 대중으로부터 자취를 감춰 많은 이들이 안타까워했죠. 현재 중요한 선택의 순간에서 고민이 많다는 그녀, 이수민 씨의 근황을 전해드립니다.

     

'요즘 어떻게 지내시나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요즘에는 그냥 놀고 있어요. ㅋㅋ 정말로 특별한 뭔가가 없고 이렇게 살고 있어요.

   

'갑자기 TV에서 안 보였는데 무슨 일이 있었던 건가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그렇죠. 갑자기 그냥 증발된 느낌인 거예요. 제가 연기자로 데뷔를 했었어서 드라마나 연기에 대한 갈증이 되게 많은 상태에서 예능 쪽 일을 많이 했잖아요. 그때 좀 지쳤던 것 같아요.

출처'해피투게더' / '막돼먹은 영애씨'

그래서 배우만 있는 소속사를 들어갔는데 서로 좀 방향성이 안 맞아 가지고 잠시 중단을 하게 됐어요. 근데 이게 좀 길어지다 보니까 이렇게 됐고, 중간에 예능이 들어왔는데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음악의 신'에서 보여드린 캐릭터를 계속하기에 자신감이 많이 없어지게 됐어요. 패기가 없어졌죠.

    

'방송하면서 힘든 점은 없었나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사실 힘들었죠. 촬영할 때 등에 땀도 나면서 긴장을 많이 했어요. 근데 사람들은 모르시더라고요.


'음악의 신' 촬영하면서 많이 울었어요. 너무 힘들어가지고 뒤에서 한 서너 번 운 것 같아요. 제가 힙합 랩하고 막 미친 짓 할 때가 많았지만 사실은 저 진짜 조신해요. ㅎㅎ

     

'음악의 신'에서 기억나는 장면이 있으신가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 '음악의 신'

저는 제 영상을 안 찾아봐요. 진짜 민망해요. 저는 그냥 저기 나오는 제가 너무 싫어요. 영상을 보면 지금도 식은땀이 나요. 여자가 하기에는 힘든 장면들, 특히 망가지는 장면이 많았으니까요.

'짓궂은 장면이 많아 기분이 상하거나 힘들기도 했을 것 같아요'

출처bnt / '근황올림픽' youtube

전혀 아니에요. 드립에 기분 나쁜 건 전혀 없었어요. 아까 울었다는 걸 이야기해드리자면 시즌 2에서 C.I.V.A 가 결성이 됐잖아요. 제가 더 나이가 많고 '음악의 신' 시즌 1도 했으니까 아이들을 제가 이끌어야 되는 거예요. 씬 자체를 저한테 주시는데 제가 그걸 살려야 된다는 압박감도 있었고 대놓고 미친 짓을 하면 웃기지도 않으니 그 조절을 어떻게 맞출지 고민이 많았어요. 그 수위를 맞추는 게 되게 힘들었죠.

'대중이 오해하고 있는 부분이 있나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 'SNL'

사람들이 잘못 알고 있는 건 제가 '방송을 취미로 한다'라는 거예요. 실제로는 저 진짜 열심히 했어요. 정말 누구보다 제일 열심히 했다고 정말 자신 있게 얘기할 수 있어요. 저는 빼는 거 하나도 없이 다 했거든요.


거의 '음악의 신' 장면마다 다 그랬고 'SNL' 같은 경우에서도 안영미 선배님 가슴춤이 되게 유행했잖아요. 근데 그게 사실 정말 하기 힘들죠. 여자로서.. 저는 그냥 제가 최선을 다 했을 때 제일 웃긴 게 나온다고 생각을 해서 하는 편이긴 한데 남들이 봤을 때는 '쟤는 그냥 재미로 한다', '쟤는 누가 뒤에서 밀어준다', '언니는 세상에 힘든 거 하나도 없죠?' 이런 얘기를 하는 경우도 많았어요. 그 얘기가 가장 속상했어요.

'음악의 신'에는 어떻게 출연하게 되셨나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저는 오디션 보고 합류하게 됐어요. 여기에도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어요. 저는 저를 뽑은 이유가 너무 궁금한 거예요. 그래서 여쭤봤더니 제가 돌+아이 같았대요. 노래를 시켰는데 제가 마돈나 노래 부르는 거 보고 그렇게 느끼셨대요. 저는 웃기려고 부른 게 아니고 그냥 그게 생각이 나서 그거 불렀고, 그다음에 아마 동요 아니면 애국가를 불렀을 거예요.

'음악의 신' 출연진들에 대한 기억이 궁금합니다'

출처'음악의 신' / JTBC / '아는형님'

이상민 대표님은 진짜 똑똑하세요. 머리가 진짜 좋으세요. 어느 부분에서 어떻게 하면 재미있는지 아시고 또 안해야 될 때는 한 발짝 뒤로 물러나 계셔요. 딱 가운데에서 이끌어 주는 역할을 하시죠. 실제 성격은 진짜 조용하세요. 말수도 거의 없고 저랑 비슷해요. 


재훈오빠도 조용한 편이긴 한데 카메라 돌아갈때랑 안 돌아갈때랑 똑같은 것 같아요. 똑같이 유쾌하셔요. 


백영광씨한테는 제가 '대표님이나 다른 오빠들이 나를 까는 거는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데 너는 날 까지마. 니가 날 깔 군번은 아니다' 라고 했어요.ㅋㅋ 영광이랑은 티격태격 하면서도 그 씬이 살아가지고 그냥 제가 받아 준 거죠. 근데 사실 영광이는 정말 진중해요. 제가 봤을때 연기력을 논하면 영광이가 제일 베스트였던 것 같아요. '음악의 신'에 나온 모습들은 한 2000% 연기였어요. 

'당시에 인기가 어마어마 했었어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출처이수민 인스타그램 / CJ E&M

저는 '음악의 신' 하면서 진짜 깜짝 놀랐어요. 길 가다가 열 명 중에 한 일곱, 여덟 명은 알아보셨어요.


한 번은 두바이에서 오만으로 가는 길에 히잡을 쓰신 사우디 아라비아인 한 분이 저한테 말을 거셨어요. '언니!'라고 하길래 너무 신기해 가지고 '네!?!?' 이랬는데 '안녕하세요. 혹시 해피투게더? 아는 형님?' 이렇게 얘기를 하는 거예요. 그래서 아직도 인스타로 라이브 하면 들어오고 그래요.

'활동이 없는 상황인데 힘들진 않으신가요?'

출처'근황올림픽' youtube

아니요. 그런 거에서는 힘들거나 그러지는 않았어요. 사실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되는데.. 나 같은 포지션에 있는 사람은 금방 잊히는데'라고 생각하긴 했어요. 근데 어차피 내가 할 수 있는 건 다 했고 이제 그만 멈추고 좀 어렵더라도 가고 싶은 배우의 길을 간다는 선택을 했기 때문에 그 이후에는 그런 생각을 별로 안 했어요.


현재는 오디션 보고 미팅하고 있는데 아직 방향성은 잘 잡지 못한 상태예요.

많은 사람들 앞에서
망가지는 게 쉽지 않았지만
제 자신을 내려놓음으로써
사랑을 받은 것 같아
참 감사했어요

작성자 정보

근황올림픽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