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땅집고

책상은 북쪽에 두고 현관엔 화사한 그림 걸어라

[스터디룸스X땅집고] 상식이 되는 공부방 풍수인테리어

7,03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① 공부방은 북쪽에 위치해야 좋다는데

“굳이 풍수를 믿어야 할 필요는 없다. 하지만, 나는 풍수를 이용한다. 왜냐하면 풍수가 돈을 벌어다 주기 때문이다” 

공부방 풍수는 부족한 부분을 풍수 인테리어로 보완하거나 합당한 대처 방법을 선택해서 우리 아이에게 나쁜 기운은 막아주고 좋은 기운을 불러들이는 지혜다.

출처지혜로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는 평소 풍수에 대해 이런 말을 자조 했다고 한다. 그가 많은 풍수가의 자문을 받아 부동산에 투자해 큰돈을 번 것은 익히 알려진 사실이다.


풍수는 바람을 막고 물을 얻는다는 듯인 장풍득수(藏風得水)를 줄인 말로, 생명을 불어넣는 땅의 기운을 살피는 것이다. 풍수는 바람과 물을 생활 속으로 끌어들여 해석하는데, 산세, 지세, 수세 즉, 산의 모양과 기, 땅의 모양과 기, 물의 흐름고 기 등을 판단해 이것을 인간의 길흉화복에 연결해 생활하는 것을 의미한다.  


내 아이에게 가장 좋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 풍수를 맹신하지 말고 현명하게 이용해보면 어떨까. 최상의 공부방 환경을 조성함과 동시에 풍수적인 지식까지 활용해보는 것이다. 

■ 공부방은 북향이 좋다

풍수 인테리어는 내 집에 좋은 기운이 돌도록 꾸미는 것으로 풍수 지리의 지형지세를 분석하던 것을 실생활에 접목해 생기를 가까이 해서 복을 들이고 화를 멀리하도록 하는 것이 핵심이다. 공부방 풍수는 부족한 부분을 풍수 인테리어로 보완하거나 합당한 대처 방법을 선택해서 우리 아이에게 나쁜 기운은 막아주고 좋은 기운을 불러들이는 지혜다.

공부방은 북향에 배치하는 것이 좋다.

출처픽사베이

우선 책상은 방에서 가장 좋은 위치에 배치해야 한다. 북향이나 동북향의 방은 기운 자체가 맑고 서늘해 공부에 집중하는데 도움이 된다. 햇볕이 적게 들어 온도변화가 적고, 아이의 체온이 일정하게 유지될 수 있다.


책상과 함께 수험생의 방도 북쪽에 있는 편이 낫다. 다만 아이가 침울하고 활달하지 않거나 예술적 재능이 풍부하면 집의 중심에서 남쪽에 해당하는 곳에 공부방을 마련하는 것이 좋다. 심성이 여리거나 허약한 아이는 안정감이 들도록 현관에서 갖아 멀리 떨어진 안쪽 방에 공부방을 만드는 것이 낫다.  


■ 현관에는 화사한 그림 한 점, 침대 밑에는 서랍 


집에 기운이 들고 나가는 가장 중요한 현관은 밝고 깨끗해야 한다. 집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곳이기 때문에 현관의 느낌이 매우 중요하며 커다랗고 화사한 그림을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밝고 깨끗한 현관에 그림을 달면 좋은 기운이 들어오게 한다.

출처조선DB

만약 현관이 북쪽이라면 밝고 따뜻한 이미지로 꾸미는 것이 좋다. 어두운 현관은 좋은 기운이 들어올 수 없으니 풍경을 달아 에너지의 기운을 밝게 조성해야 한다.


요즘은 아이들이 학원이나 학교에서 늦게까지 공부하다 집에 와서 휴식을 취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아이의 방은 안정되고 편안하게 숙면할 수 있는 환경이 중요하다. 침대는 출입문과 대각선으로 마주 보는 것이 좋다. 전자제품 위치도 휴식을 취하는 곳에서 좀 더 떨어져 있는 것이 좋다. 또 공부방 창문에는 두꺼운 커튼을 달아 방안에 모인 기운이 빠져나가지 않도록 해야한다.

침대 아래 서랍이 있는 경우 좋은 기운이 깃든 옷을 넣어두면 그 기운을 잘 때 흡수한다.

출처조선DB

침대 아래 수납공간은 풍수적으로 잠을 잘 때 기운을 흡수하게 되는 부분이다. 침대 아래 수납공간이 있다면 가급적 좋은 기운이 깃든 의류를 넣어두는 것이 좋다.


※ 위 글은 공부방 컨설팅 회사 ‘스터디룸스’가 펴낸 ‘집중력이 낮은 우리 아이를 위한 1등 공부방 환경(생각나눔)’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정리 = 김리영 기자


작성자 정보

땅집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