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땅집고

마당 한가운데 '땅속 쉼터'가 인상적인 3층집

69,41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세계의 주택] 유럽 궁전처럼 아름다운 정원이 펼쳐진 3층집

‘하우스 BL’은 포르투갈 포보아드바르징에 있는 3층짜리 집이다. 도심에서 살짝 벗어난 곳으로 넓은 땅에 자리했다.

집 앞으로 넓은 유럽 궁전같은 정원이 펼쳐졌다.

출처João Morgado

이 집은 넓은 정원이 멋스럽다. 마치 유럽 궁전처럼 고풍스럽고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한다. 정원 한 쪽엔 100년 된 나무도 있다. 대지 모양이 길쭉하고 경사졌는데, 건물을 높은 경사면 한 모퉁이에 지어 넓은 정원을 확보할 수 있었다. 집안 곳곳에 유리창을 달아 정원을 감상할 수 있게 설계했다.

◆ 건축 개요


건축가: 유고 몬트(Hugo Monte) 


위치: 포르투갈 포보아드바르징


연면적: 526㎡


준공시기: 2017년


사진작가: 조앙 모르가두(João Morgado)

대지의 경사진 면에 지어져 3층 창가에서 정원을 내려다볼 수 있다.

출처João Morgado

외관은 정갈하고 깨끗한 인상을 자아낸다. 자를 대고 그린 듯이 반듯한 흰 벽에 검정 프레임 큰 창으로 내외부 모두에서 탁 트인 시야를 확보했다. 

◆건축가가 말하는 이 집은...

설계도면.

출처유고 몬트(Hugo Monte)

설계도를 보면 대지는 2748㎡(약 831평)로 직사각형 형태다. 이번 프로젝트는 전문 기획가들과 시공했는데 아름다운 정원과 함께 마당 중간에 땅을 파서 만든 쉼터가 인상적이다. 집에서 바라본 정원 풍경도 일품이지만 반대로 정원 한 가운데에서 바라본 집의 모습도 아름답게 느껴질 수 있도록 설계했다.


내부 공간은 주방이나 거실 모두 규모가 큰 편이다. 거실과 주방의 한 쪽 벽면은 전면에 유리창을 달아 환기가 쉽고 시원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 둘러 앉아 사색에 잠길 수 있는 마당

마당에 심은 100년된 나무 그늘 아래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출처João Morgado

외부에는 100년이 다 된 코르크 나무가 있었다. 이 나무 그늘 아래 네모난 공간을 파 불을 지피고 명상이나 사색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낮에는 집에서 마당을 감상하고 반대로 밤이면 이곳에 앉아 집을 바라볼 수 있다.

2층 일부가 돌출돼 1층에 그늘진 휴식 공간을 만들어냈다.

출처João Morgado

2층 한 모퉁이는 1층보다 살짝 더 외부로 나오도록 시공해 1층 하부 공간에 그늘을 만들었다. 햇빛이 강한 날에도 야외 벤치에 앉아 시간을 보낼 수 있다.

■ 정갈한 화이트톤, 깔끔한 내부 인테리어

주방과 주방 테이블.

출처João Morgado

내부 공간은 마루 바닥에 외부와 마찬가지로 화이트톤 벽지로 꾸몄다. 네모반듯한 외관처럼 내부 역시 깔끔하고 미니멀한 인테리어를 적용했다. 1층은 한 쪽 벽면에 전부 창문을 달아 개방감이 느껴진다. 밝고 환한 공간 연출이 가능했다.

대가족 음식도 거뜬히 준비할 수 있는 넓은 주방.

출처João Morgado

주방은 대가족의 음식도 충분히 준비할 수 있도록 큼직하게 설계했다. 바닥 마루와 비슷한 느낌의 원목으로 된 원형 다이닝 테이블을 놓아 포인트를 살렸다.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

출처João Morgado

2층 계단에 올라서면 벽면에 옷장이 달린 복도를 통해 화장실을 갖춘 2개의 방으로 이어진다. 컬러가 많이 없어 자칫 밋밋해보이는 공간에는 포인트로 식물을 놓았다.


계단을 하나 더 올라가면 정원을 조망할 수 있는 발코니가 딸린 큰 방이 나온다.   

방으로 이어지는 복도. 식물로 포인트를 줬다.

출처João Morgado

3층 발코니.

출처João Morgado
인물소개
  • by. 월간 건축문화
    한국에서 가장 오래된 건축저널이다. 전 세계 새로운 건축물과 다양한 건축 아이디어, 국내·외 건축 트렌드와 이슈도 소개한다.

작성자 정보

땅집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