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올해 감귤, 평년보다 더 새콤달콤”

면역력에도 좋은 감귤 드세요

2,20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해 감귤은 평년보다 당도가 높고 산도가 적당해 더욱 새콤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농촌진흥청이 제주도 내 감귤 재배지 14곳을 조사한 결과, 올해 감귤 당도는 11월 중순께 평년 수준인 9.8브릭스(brix)를 넘어섰다. 11월 말에는 10.5브릭스(brix)까지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산도는 평년(0.9%)과 비슷한 1.0%를 기록했다.

출처농촌진흥청

감귤은 비타민 C와 카로티노이드, 플라보노이드 등의 항산화성분이 풍부하게 들어있다. 면역력 유지와 겨울철 감기예방에도 좋은 대표 과일이다. 노란색을 띠게 하는 카로티노이드 성분 중 베타크립토잔틴(β-cryptoxanthin)은 갱년기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에도 이로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베타크립토잔틴은 이맘때 많이 출하되는 귤인 온주밀감에 많이 함유돼 있다.

출처123rf

감귤의 대표적 성분인 비타민C는 감기와 만성질환을 예방하고, 노화 지연에 도움을 준다. 온주밀감 의 경우 1개당(120g) 비타민 씨(C) 약 30∼40㎎이 함유돼 있어 하루 2∼3개만 먹어도 일일권장량을 채울 수 있다.

출처농촌진흥청

감귤은 코로나 바이러스 연구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인도에서는 감귤의 플라보노이드 중 헤스페리딘 성분이 바이러스 감염이 시작되는 스파이크 단백질(S protein)과 숙주세포의 세포막 단백질(ACE2) 결합을 방해해 감염을 억제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중국을 비롯한 일부 국가에서도 감귤류 플라보노이드를 이용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연구를 진행 중이다. 국내의 농촌진흥청 감귤연구소 또한 감귤을 이용한 관련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출처123rf

출처농촌진흥청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