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편의점 도시락ㆍ포장 배추김치 '너무 짜다'

한 개 먹어도 WHO 하루 나트륨 권고량 넘어

2,1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편의점 도시락에 과도한 양의 나트륨이 들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소비자단체인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는 지난해 7∼9월 CU(씨유),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 등 편의점 5개사의 도시락 15종을 대상으로 가격과 영양 등을 조사한 결과를 지난 3일 발표했습니다.

15개 도시락의 100g당 나트륨 검출량은 219∼521㎎으로, 평균 335㎎으로 조사됐습니다.


도시락 15종의 평균 중량(416g)에 g당 나트륨 평균량(3.35㎎)을 곱하면 도시락 한 개에 평균 1393㎎의 나트륨이 포함됐다는 계산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 같은 평균치는 세계보건기구(WHO)의 하루 섭취 권고량(2000㎎)의 69.6%에 해당하죠.

나트륨의 과다 섭취는 심혈관계 등의 만성질환을 유발할 수 있어 WHO뿐 아니라 우리나라 식품의약품안전처도 1일 영양성분 기준치를 2000㎎으로 정하고 있어요.

한 개를 먹었을 때 WHO의 하루 나트륨 섭취 권고량을 넘길 만큼 나트륨이 많이 함유된 도시락도 있었습니다.


세븐일레븐의 '대장부도시락 치킨편'이 조사 대상 가운데 나트륨 함량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어요.


100g당 521㎎의 나트륨을 포함해 중량(460g)을 고려하면 이 도시락 한 개에 나트륨 2397㎎이 들어 있었습니다.

출처123rf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는 "소비자들은 편의점 도시락을 살 때 식품첨가물이나 조미료 등이 많이 들어 있을 것 같아 불안해하고 있다"며 "편의점 도시락을 생산하는 기업은 소비자 건강을 위해 나트륨을 줄이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출처123rf

포장 배추김치의 경우에도 하루 두 끼 반찬으로 먹으면 하루 섭취 권고량의 30%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소비자시민모임은 포장 배추김치 15종을 대상으로 영양성분, 표시사항 등을 시험한 결과를 지난달 19일 발표했어요.

15개 배추김치 100g당 평균 나트륨 함량은 569.58㎎으로, 1일 영양 성분기준치(2000㎎)의 28.5% 수준이었습니다.

나트륨 함량 상위 6개 제품의 경우 100g당 나트륨 함량은 1일 영양 성분기준치의 31.2∼34.6%를 차지했어요.


하루 2끼 김치 섭취만으로 하루 영양 성분기준치의 30% 이상 나트륨을 섭취하는 것이죠.

제품별로 보면 100g당 나트륨 함량은 '아워홈 아삭김치 포기김치'(691.95㎎)가 가장 높았고, '비비고 포기 배추김치'(467.33㎎)가 가장 낮았습니다.


제품 간 편차는 최대 1.5배에 달했어요.

나트륨 함량은 같은 제품이라도 제조 일자에 따라 편차가 컸습니다.


제조 일자가 다른 3개 시료를 측정한 결과, '특제육수 조선호텔 포기김치'의 100g당 나트륨 함량은 379.77∼552.98㎎으로 45.6% 차이가 났습니다.


[리얼푸드=민상식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