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운전 중 앞좌석 창문 닫아야 좋다!?

소중한 내 눈 관리 노하우

17,3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우리에게 있어서 중요한 신체기관 '눈'
인간의 몸 밖으로 튀어나와있는 유일한 장기이기도 합니다.

출처shutterstock

이렇게 중요한 '눈'이지만 여름철엔 온갖 환경적 요인 때문에 눈은 고통받고 있는데요,

지금은 좀 나아지긴 했지만
뜨거운 자외선,
그리고 여름 내내 틀었던 심한 에어컨 바람.

연약한 우리 눈에는 치명적입니다.

출처shutterstock
영화관람

사람마다 눈의 상태는 다 제각각이죠.

그런 소중한 눈 관리 노하우 팁,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만일 평소 안구건조증 증상이 있으시다면 충분한 수분의 흡수를 위해 하루 8~10컵 정도의 물을 마시는 게 좋습니다.

출처shutterstock

또 책을 읽거나 TV를 볼 때 눈을 자주 깜박이는 것도 도움이 되죠.

올여름은 사상 최대의 폭염으로 인해 에어컨을 풀가동하는 경우가 많았을 텐데요, 사실 눈을 위해서라면 여름철 실내 온도는 27~28도를 유지하고 습도는 60% 정도로 맞추어 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 날씨가 덥다고 해서 에어컨이나 선풍기 바람에 직접 눈을 노출시키는 것은 금물입니다. 휴대용 손풍기 사용에도 특히 주의하셔야겠어요.

출처shutterstock

눈을 건조하게 하는 머리 염색약과 스프레이, 헤어드라이어 등의 사용도 가급적 줄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출처shutterstock

외출 시엔 챙이 넓은 모자나 자외선 차단 기능이 있는 선글라스를 착용해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해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출처shutterstock

특히 안경이나 선글라스의 경우 바람으로부터 눈을 보호해주기 때문에 건성안 환자들에게는 필수 아이템이죠.

출처shutterstock

바람을 주의해야 할 곳은 또 있습니다. 바로 운전 중인 차 안인데요, 운전 중에는 되도록 앞좌석 창문을 닫고 에어컨 바람의 방향을 조정해서 바람이 얼굴에 직접 닿지 않도록 해 주세요.

출처shutterstock

아직 휴가를 떠나지 못한 분들이 있으시다면, 휴가를 떠날 때에도 반드시 인공눈물을 빠뜨리지 않고 챙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출처shutterstock

만일 갑자기 눈이 뻑뻑해지는데 인공눈물을 점안할 여건이 안 되는 경우, 눈을 여러 번 깜빡이거나 일부러 하품을 유발하는 방법으로 눈물샘을 자극해서 임시로 증상개선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그러나 눈물샘을 자극한다고 해서 함부로 문지르거나 청결하지 않은 손가락으로 눈꺼풀을 만지는 행동은 각막에 상처를 내거나 세균 감염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금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shutterstock
최고!

옛말에 몸이 천 냥이면
눈이 구백 냥이라고 하죠.

위의 팁들을 잘 새겨보세요.
내 눈은 소중하니까요^^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