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냉동식품은 냉장실에서 해동하세요.

자칫 대장균의 위험이...!

33,30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남은 음식이 최종적으로 후퇴하는 곳,
바로 '냉동실'이죠.

냉동실에 이런 저런 음식들을 구겨넣다 보면 금새 다 차버리곤 합니다.

출처shutterstock

그냥 있는 음식을 냉장고에 넣기도 하지만,
냉동만두, 냉동피자 등 냉동 형태로 나와서 해동시켜서 먹는 냉동음식들도 많습니다.

자취 하시는 분들, 이런 냉동식품에 익숙하실텐데요

출처MBC 나혼자산다 캡쳐

그런데 냉동이라고 해서 다 안심해야 할 것은 아닙니다.

출처shutterstock

그러나 전문가들에 따르면 냉동식품이라 할지라도 해동 과정 등에서 대장균이 번식할 여지는 충분하다고 합니다.

출처shutterstock

보통 부패가 시작되는 세균 수를 일반적으로 100만개로 보는데, 냉동 생선을 상온에서 2시간 방치할 시엔 생선 내 세균이 32만개로 급증합니다.

이 세균수는 3시간 이상 방치했을 때 100만개 이상으로 늘어나죠.

출처shutterstock

뿐만 아니라 고기는 해동 과정에서 불포화지방산이 포화지방산으로 바뀌면서 심혈관질환 위험을 높일 수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궁금해

그럼 해동은 어떻게 해야할까요?

전문가들은 ‘상온 해동’보다는 ‘냉장 해동’을 거쳐야 한다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꽁꽁 언 고기나 생선 등으로 요리를 할 땐 1~2시간 전 상온에서 해동시키기보단 하루 전날 냉장실에서 천천히 녹이는 게 좋다는 것이죠.

출처shutterstock

아울러 식재료를 구입할 때도 필요한 만큼 구매하되 상온 보관 식품부터 냉장, 냉동식품 순으로 구매해야 대장균 등 각종 세균 번식을 줄일 수 있습니다.

출처shutterstock

또 조리한 음식은 상온에 2시간 이상 두지 말고 가능한 한 빨리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출처shutterstock
가자 얘들아

너무너무 무더운 올 여름, 

내 몸 건강은 스스로 지켜보자고요~!



[리얼푸드=김태영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