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도토리가루로 만든 ‘단호박 도토리전’

가을별미!

8,3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맘때 산은 마치 하나의 예술작품 같죠! 붉은색과 초록색, 노란색이 울긋불긋 어우러진 풍경에 매료될 수밖에 없는데요. 

물론 가을산에 붉게 물든 나무만 있는 건 아니지요. 발밑에는 도토리 열매들도 떨어져 있습니다. 산에서 나는 도토리는 야생동물들의 소중한 먹거리이자, 사람에게도 오랫동안 소중한 식량자원이 되었는데요.

먹을 게 풍족한 요즘에도 도토리는 별미 식재료 대접을 받습니다.

출처123rf

도토리는 따뜻한 성질을 지닌 먹거리로 분류됩니다. 덕분에 추운 계절, 음식에 활용하면 딱이죠. 


장점도 두루두루. 몸에 쌓인 중금속을 비롯한 각종 유해물질을 배출하는 디톡스(detox) 효과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탄수화물과 수분이 많고 지방은 적어서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인기고요! :D

출처한국마크로비오틱협회

껍질을 벗겨서 곱게 갈아낸 도토리가루, 주로 묵을 만드는데 활용합니다만, 다른 갖은 요리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도토리 특유의 쌉쌀한 맛과 고소함, 감칠맛 등이 일품이죠. 


집에서도 어렵지 않게 따라할 수있는 ‘도토리 묵’ 만드는 방법과 함께 ‘단호박 도토리전’ 레시피까지 소개합니다-

■ 재료 


- 도토리묵 가루

- 물

- 소금 약간

- 식물성유

■ 만드는 순서

  1. 도토리 묵가루 200g에 물 1200㎖를 붓고 거품기로 잘 풀어서 반죽을 만든다.
  2. 반죽을 가스레인지 중불 위에 올리고, 끓기 시작하면 약불로 줄여 15~20분 가량 뜸을 들이듯 끓인다. (눈을 떼지 말고 계속 저어 줘야 한다.) 
  3. 반죽이 점차 걸쭉해지면 소금을 살짝 넣어 간을 하고 식물성유 1작은술 넣는다. 
  4. 묵 반죽이 진한 밤색으로 변하면 유리 또는 플라스틱 용기에 부어준다.

■ 재료


- 도토리가루 100g

- 통밀가루 70g

- 물 300㎖

- 얇게 손질한 단호박

- 소금 약간

■ 만드는 순서

  1. 도토리가루, 통밀가루, 소금을 섞고 물을 부어 거품기로 잘 풀어 반죽을 만든다.  
  2. 달궈진 팬에 기름을 두르고 반죽을 한숟가락씩 떠서 동그랗게 올린다. 
  3. 반죽에 단호박을 한 조각씩 올려서 앞뒤로 노릇하게 구워준다.
포유포유
이번 주말, 도토리 별미 어떠세요?

[리얼푸드=박준규 에디터]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