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천일염으로 김치 담그면 좋은 이유

맛과 영양도 좋아집니다~

7,2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반 정제염보다 가격이 비싼 천일염. 더욱이 김장을 담글때에는 많은 양의 소금이 필요하기 때문에 천일염의 사용이 부담스러울수 있다. 하지만 천일염으로 담근 김치가 정제염보다 건강에 이로우며 맛도 더 뛰어나다면 어떨까.



실제 관련 연구들은 국내에서 잇따라 보고되고 있다. 각종 연구에서 천일염으로 담근 김치는 대세로 떠오른 ‘유산균’도 더 오래 지속되며 체중감량에도 이로운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123rf

세계김치연구소 신공정발효연구단 장지윤 박사팀에 따르면 천일염으로 절인 김치는 정제염으로 절인 김치보다 장 건강을 돕는 프로바이오틱스(유산균)의 수가 더 서서히 줄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

출처123rf

영양소도 더 풍부하다. 장지윤 박사는 “천일염으로 절인 김치는 일반 소금에 절인 김치보다 나트륨(혈압을 올리는 미네랄) 함량은 낮고, 칼륨(혈압을 조절하는 미네랄)과 칼슘(뼈 건강을 위한 미네랄) 함량은 높았다”고 설명했다.

출처123rf

김치의 맛을 좌우하는 아삭거림또한 더 오래 유지됐다. 더불어 김치 군내의 주범인 효모의 수는 더 느리게 늘어났다. 장 박사는 “더 맛있고 건강에 유익한 김치를 담그려면 좋은 소금을 사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천일염으로 김치를 절이면 유산균이 활성화돼 맛ㆍ건강 측면에서 최고의 김장을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출처123rf

체중관리에도 좋다. 국산 천일염으로 담근 김치가 비만과 지방간 예방을 도울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차의과대 식품생명공학과 박건영 교수의 연구결과, 천일염 김치를 먹은 생쥐의 체중은 다른 소금으로 담근 김치를 먹은 생쥐들보다 가장 적게 늘어났다.

박 교수는 적당한 마그네슘 농도를 가진 천일염이 생쥐에서 다이어트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분석했다. 또한 천일염 김치를 먹은 생쥐의 간 무게는 1.5g인 반면 일반 소금 김치를 먹은 쥐는 1.7g인 것으로 나타났다. 박 교수는 “이 결과는 천일염 김치가 한국인에게 흔한 지방간 예방에 유효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출처123rf

한편 우리나라의 경우 다른 나라에서는 보기 힘든 천일염 이력제를 지난 2013년부터 도입해 실행하고 있다. 이는 천일염 유통과정 중 발생될 수 있는 불법행위 근절과 소비자 안심 소비를 위해 만든 제도이다. 국산 천일염이 대상이며, 대개 10자리 숫자로 해당 천일염의 이력을 나타낸다.

출처123rf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