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아침 공복에 커피만 마신다면?

빈속에는 피하세요

93,8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커피를 들고 사무실로 향하거나 일어나자마자 모닝 커피부터 내리는 이들.  잠든 뇌를 깨운다고 여길 수 있으나 적어도 당신 몸이 좋아하는 행위는 아닙니다.

 

문제는 커피 자체가 아니라 아침이라는 공복 상태에 있는데요.

빈 속에 오로지 커피만을 마신다면 소화기관은 손상을 입게 되며, 체내 스트레스 호르몬도 상승합니다. 항산화능력 강화 등 각종 매체에서 소개하는 커피의 효능보다는 부작용을 겪게 될 가능성이 더 높아집니다.

출처123rf

▶위산 과다→소화불량 및 위 손상

카페인은 위산 분비를 촉진하는 성분입니다. 하지만 뱃속에 음식물이 없는 상태에서 위산이 분비된다면 위벽을 자극해 속쓰림이나 소화불량을 만들 수 있어요. 공복의 커피가 위를 손상시켜 위염이나 위궤양, 역류성 식도염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는 얘기입니다.

출처123rf

위장뿐 아니라 대장의 연동운동도 방해합니다. 이 때문에 모닝 커피 한 잔만을 마신후 배에 가스가 차거나 더부룩함 또는 복통을 느낄 수 있습니다.

출처123rf

▶코르티솔 분비 촉진→스트레스 유발

아침은 하루중 코르티솔 호르몬이 가장 많이 나오는 시간입니다. 코르티솔 호르몬은 뇌를 깨우는 역할도 하는데 이 때 각성효과를 가지고 있는 카페인까지 먹으면 몸은 과도한 각성상태에 빠집니다. 이로 인해 두통이나 가슴 두근거림 등의증상이 나타날 수 있어요.

이와 함께 카페인은 체내 코르티솔 분비 증가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스트레스 증상을 조절하고 신진대사에 관여하는 코르티솔이 과도하게 분비된다면 스트레스가 더욱 유발되거나 고혈압, 심혈관계 질환, 대사 질환의 위험이 커질 수 있다고 해요.

출처123rf

실제 가천대 연구에 따르면, 아침 공복에 커피를 마신 사람들은 점심이나 저녁 시간에 커피를 마신 사람보다 커피 부작용을 경험할 위험이 2~3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따라서 커피는 코르티솔 호르몬 분비가 적은 시간대에 마시는 것이 현명합니다. 기상후 1~2시간이 지났을 때 마시거나, 오후 1시 30분~5시 정도에 즐기는 것이 가장 좋아요.

▶커피대신 ‘모닝 물’ 마시기

공복에 가장 좋은 수분은 물이죠. 잠자는 동안 진행된 탈수현상를 해소해주며 위장의 소화기능도 돕습니다. 따뜻한 물 한 잔을 마신 후 아침 식사를 하면 소화가 잘 되고 변비 예방에도 효과적입니다.

출처123rf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