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라면 많이 먹을수록 OO위험 높다

가공식품이 이렇게 위험하다.

369,6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라면, 베이컨, 냉동피자와 같은 가공식품은 자꾸만 입맛이 당기는 음식이다. 하지만 이러한 식품들을 많이 섭취하면 우리 몸은 이상 신호를 보내기 마련. 최근 연구에서도 이같은 점이 밝혀졌다.


출처123RF

파리13대학과 브라질 상파울로 대학의 공동 연구진이 진행한 연구에선 가공식품 섭취량과 당뇨병 발병률 간의 관계를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출처@marckbass8

연구팀은 2009년부터 2019년까지 약 10만 5천명에 이르는 프랑스 성인의 섭취 음식과 당뇨병 발병률 간의 관계를 조사했다. 조사대상의 평균 연령은 약 43세로 이들은 24시간 음식 일기를 기록했다. 


연구 초기에는 모두 건강 상태가 양호했으나, 6년 후 821건의 당뇨병 환자가 발생했으며, 추적 조사 결과, 초 가공식품(ultra-processed food) 소비가 많을수록 당뇨병 위험이 상당히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cocoparisienne

초 가공식품은 광범위한 산업화 처리로 가공돼 포장한 음식을 말한다. 방부제, 인공향료, 식품첨가물, 감미료, 착색제 등이 많이 들어있고, 설탕과 지방 함량은 많지만 영양소는 부족하다. 이러한 종류의 초 가공식품은 지금까지 심장질환, 고혈압, 고콜레스테롤, 비만, 암 등 다양한 건강문제와 연관돼 있다고 알려져왔다.


출처@ponce_photography

대표적인 식품으로는 라면, 치킨 너겟, 콜라 사이다 등의 청량음료, 사탕, 마가린, 페이스트리, 시리얼, 에너지바, 인스턴트 소스, 조리된 채소 등이 있다. 이러한 가공식품이 현대인의 식단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25~60%에 이른다.


출처123RF

연구팀은 초 가공식품 섭취량이 10% 증가할 때마다 제2형 당뇨병 발병 위험은 15%씩 높아졌으며, 초 가공식품 섭취량이 100g 증가할 때마다 당뇨병 위험은 5% 높아졌다. 또 초 가공식품을 많이 섭취하는 사람일수록 흡연자에 비만인 경우가 많았고, 채소와 과일 섭취량은 적고, 붉은 가공육 섭취량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는 JAMA Internal Medicine 저널에 발표됐다.

[리얼푸드=고승희 기자]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