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RealFoods

호주에선 KFC가 '코리안 프라이드 치킨'?

치느님의 세계적인 인기

11,31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요즘 한국 치킨의 인기가 전 세계적이라는 것, 알고 계시죠? 호주에서도 한국 치킨의 인기가 상당합니다. 


심지어 호주에선 많은 언론들이 KFC를 '코리안 프라이드 치킨'이라고 바꿔 부를 만큼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출처10데일리

코트라(KOTRA)에 따르면 K-푸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호주에서 코리안 프라이드 치킨이 불고기와 김치를 잇는 대표적인 한국 음식으로 자리잡았습니다.


최근 호주에는 한국 외식업체의 진출이 점차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한식진흥원의 조사에 따르면, 2017년 기준 호주 내 한식당 수는 252개로 2009년 147개에서 71.4% 증가했습니다.

  


출처호주에서 판매 중인 한국 치킨

그동안 호주에선 한국식 불고기(BBQ)가 대표적인 한식 메뉴였으나, 최근엔 가격 부담이 없으면서도 간편하게 먹을 수 있고 배달도 용이한 패스트푸드식 음식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한국식 치킨의 인기가 높아지며 현지 한국 음식점에선 대부분 치킨 메뉴를 판매하고 있습니다.

현지에 자리잡은 한국 프랜차이즈 치킨 브랜드로는 네네치킨, 둘둘치킨, 페리카나치킨 등이 있고, 최근 굽네치킨이 호주 1호점을 오픈했습니다.


출처코트라

한국 식품을 수입하는 호주 바이어 A사는 멜버른 무역관을 통해 "현지에 한국 음식점의 수가 많아지고 프랜차이즈로 진출하는 국내기업이 증가하면서 한국 음료수, 주류, 치킨소스, 튀김가루 등에 대한 주문도 상승했다"고 말했습니다. 


한국식 프라이드 치킨은 호주에서 가장 맛있는 치킨 메뉴 리스트 톱(TOP) 5 안에 속합니다. 현지 방송, 신문, 매거진에서도 한국 치킨 전문점 관련 현장 취재와 인터뷰, 맛집 소개 기사를 게재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호주 최대 밀키트 배달 서비스 헬로 프레시(Hello Fresh)에서도 한국식 치킨이 주 메뉴로 포함했습니다.


출처코트라

최근 한국식 프라이드 치킨은 요리 서바이벌 프로그램과 현지 레스토랑의 메인 메뉴로 소개되며 호주에서의 인기를 입증하고 있는데요.


올해 방영한 마스터 셰프 오스트레일리아(MasterChef Australia) 시즌 11의 참가자 Derek Lau는 한국식 양념치킨을 요리해 심사위원의 극찬을 받았으며 프로그램의 페이스북 페이지에 레시피를 공개해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출처코트라

호주 유명 외식기업 루카스 그룹(Lucas Group)의 CEO이자 셰프인 크리스 루카스(Chris Lucas)는 멜버른에 한식을 테마로 한 식당을 개업하고 주요 메뉴 중 하나로 코리안 프라이드 윙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현지에서 성공한 한국식 치킨 전문점으로는 프랜차이즈 가미(Gami)가 있습니다. 가미는 시드니, 캔버라, 퍼스까지 진출해 총 23개의 프랜차이즈 매장을 운영 중입니다. 2018년 기준 연매출액은 전년대비 2배 이상 증가, 2480만 호주달러를 달성했습니다. 가미는 호주 SBS 방송국, 시드니 모닝 헤럴드(Sydney Morning Herald), 헤럴드 선(Herald Sun) 등에 성공사례로 인터뷰가 게재되기도 했습니다. 심지어 멜버른시에서 운영하는 관광정보 웹사이트에도 호주에 오면 꼭 먹어야 하는 음식으로 소개되고 있습니다.


출처가미 창업주

가미 창업주는 "10년 전만해도 한국 치킨은 호주 사람들에게 새로운 음식이었지만 현재는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한국 치킨의 전성기이며 많은 한국식 치킨점이 새롭게 생기면서 경쟁이 치열하다"고 말했습니다.


출처코트라

호주에서 한국식 치킨을 즐기는 방식은 우리나라와는 다릅니다. 


한국처럼 간식이나 안주가 아닌 한끼 식사로 즐기고 있습니다. 이에 현지에선 한국과 달리 밥, 샐러드, 감자튀김 등과 함께 점심용 세트메뉴로 구성해 판매하는 등 현지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출처코트라

뿐만 아니라 호주인들의 입맛에 맞는 와사비, 치즈 등 다양한 소스을 제공하는 것도 현지화된 한국식 치킨의 특징입니다. 최근 호주에 진출한 한국의 페리카나 치킨은 다양한 한국의 치킨 맛을 선보이기 위해 10가지 이상의 소스를 소개했습니다.


또한 치킨은 호프집이 아닌 푸드코트 메뉴 중 하나로 가볍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캐주얼한 문화로 자리잡았습니다.

    

출처가미

강지선 코트라 멜버른 무역관 담당자는 "호주에서 아시안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한국 문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현지에 진출하는 메뉴가 치킨, 길거리 음식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며 "치킨, 핫도그, 떡볶이, 샌드위치 등 패스트푸드형 K-푸드가 프랜차이즈 형태로 호주 외식 시장에서 외연을 넓혀가면서 한국산 식품 부자재를 포함해 김치, 소스, 주류, 음료수 등에 대한 수요가 같이 늘고 있어서 국내 식품기업의 진출 기회가 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리얼푸드=고승희 기자]

작성자 정보

RealFoods

Eat, Play, Cook, Real Foods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