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리얼캐스트

비선호지역에서 알짜지역으로 탈바꿈하는 곳은 OO

13,19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여주시가 수도권 핫플레이스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여주역세권 개발을 비롯해 각종 교통∙도시개발 호재가 이어지면서 비선호지역에서 알짜지역으로 거듭나고 있다는 평가입니다.

경기도 여주… 도시개발, 교통 호재 등 개발 호재로 관심 집중

여주시는 현재 경강선 여주역을 중심으로 교통망 개선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경강선 수서-광주 복선전철은 지난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해 급물살을 타고 있으며, 동쪽으로는 여주부터 서원주까지 21.95km를 연결하는 여주~원주선 사업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사업이 완성되면 서쪽으로는 수서와 판교, 동쪽으로는 강릉까지 연결되는 교통요지로 거듭날 전망입니다.


또한 도시개발사업도 한창 진행 중입니다. 여주역 인근으로는 여주시의 역점 사업인 여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2,257가구의 공동주택을 지어 총 6,092명의 인구를 수용하는 계획으로, 교동 403번지 일원 47만 3,664㎡ 면적에 주거, 상업, 기반시설용지를 개발하는 사업입니다. 이외에도 여주에서는 오학천송지구(55,416㎡), 현암지구(51,550㎡), 교동2지구(59,954㎡) 등의 도시개발사업이 활발히 추진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게다가 향후 인프라 개선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경기도의 지원으로 진행되는 지역균형발전사업인 파사성 인도교(관광다리)설치, 북내 실내복합체육관 설립, 금은모래지구 유원지 활성화 등의 사업이 추진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분양권 전매 가능… 비규제 특수 누리는 여주

여주시는 이러한 지역 호재와 함께 비규제지역 특수도 예상됩니다. 업계에서는 여주를 찾는 투자자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지난달 22일부터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이 시행되면서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서 거래 가능한 분양권의 공급이 끊긴 가운데, 여주에서 공급되는 아파트는 계약으로부터 6개월이면 전매가 가능해섭니다.


지난달 22일부터 시행된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은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및 성장관리권역, 지방광역시 도시지역의 민간택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의 분양권 전매행위 제한 기간을 소유권 이전등기일까지 확대했습니다. 반면 자연보전권역인 여주시는 해당 규제가 적용되지 않습니다.


이렇다 보니 여주시 아파트 거래량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여주시에서는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총 602건의 아파트가 매매됐습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거래량인 341건에 비해 거래량이 76.5%가 늘어난 수치입니다. 특히 지난 2분기에는 매매거래량이 222건으로, 1분기에 기록한 181건을 상회했으며 3분기에도 8월까지 199건이 거래돼 9월 통계까지 합치면 2분기를 넘어서거나 비슷한 거래량을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각종 호재로 인해 여주시 주요 단지에도 수천만 원의 웃돈이 붙고 있습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현암동 ‘e편한세상 여주’(299가구, 2014.8. 입주) 전용 84㎡는 지난 3월 최고 2억1,700만원에 거래되었으나, 7월 들어 최고 2억5,000만원에 실거래됐습니다. 천송동 ‘여주KCC스위첸’(388가구, 2019.9 입주) 전용 84㎡ 역시 올해 1월 최고 3억원에 거래되었으나 8월에는 3억2,900만원에 손바뀜 됐습니다.


분양시장에서도 여주시의 인기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지난 6월 여주시에 공급된 ‘여주역 금호어울림 베르티스’(605가구)는 총 555가구 모집에 2,294명의 청약자가 모여 평균경쟁률 4.1대 1을 기록했습니다. 이 단지는 총 2,294명의 청약자 중 72%에 달하는 1,656명이 기타지역에서 청약한 것으로 나타나 투자자들의 관심을 시사했습니다.


업계 한 전문가는 “여주시 내 개발호재가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었는데 수도권 지역 대부분이 정부규제로 묶이면서 주목도가 높아졌다”라며 “특히 여주는 주택노후도가 높고 새 아파트 공급이 적어 그동안 시장의 관심에서 벗어나 있었지만 개발에 따른 인프라 개선에 대한 기대감과 비규제지역이라는 장점이 겹쳐 수요가 쏠리고 있는 만큼 여주시 부동산을 주목해볼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핫플로 부상한 여주 신규 공급 이어져 주목

이러한 가운데 여주시에 신규 공급도 이어져 수요자들의 관심이 모아집니다.

서해종합건설은 10월 여주시 천송동 591-10번지 외 4필지 일원에 ‘여주 서해 스카이팰리스’를 공급합니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40층, 2개동 규모로 아파트 174가구(전용 77~112㎡)와 오피스텔 9실(전용 70·84㎡)로 구성됩니다. 여주시 최초로 지상 39~40층에 스카이브리지를 선보이며 북카페, 피트니스, 도서관 등 스카이 커뮤니티를 조성할 계획입니다. 단지는 전 세대에서 남한강 조망이 가능하며 여기에 4Bay 판상형 설계(일부세대)로 맞통풍 효과를 높였으며 복도 펜트리, ‘ㄷ’자형 주방, 드레스룸 등으로 구성돼 넓은 수납공간과 동선의 편리함을 갖췄습니다. 현암지구공원과 달맞이광장, 남한강수변공원 등의 녹지와 여주시청과 여주터미널 등 생활인프라도 풍부합니다.


일신건영은 같은 달 여주역세권 1블록(교동 418-1)에 ‘여주역 휴먼빌’을 공급할 계획입니다. 지하 2층~지상 19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총 640가구 규모로 조성합니다. 경강선 여주역이 가깝고, 이마트와 여주시청, 여주프리미엄 아울렛 등이 가까워 쇼핑도 편리합니다. 일부가구는 연하산 조망이 가능하고, 황학산수목원 및 다양한 공원이 인접한 풍부한 녹지환경도 갖췄습니다.


우남건설은 이달 여주역세권 2블록(교동 427)에는 ‘여주역 우남퍼스트빌’을 공급합니다. 지하 2층~지상 18층, 8개동, 전용면적 59~99㎡ 총 602가구가 공급됩니다. 단지는 경강선 여주역을 걸어서 이동할 수 있는 여주역세권 도시개발구역에 들어서는 첫 번째 분양 단지입니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