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ㅍㅍㅅㅅ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아주 특별한 테디베어

추억을 간직한, 가장 특별하고 아름다운 인형

2,9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예쁘고 귀여운 곰돌이 인형, 테디베어(teddy bear)들입니다. 따뜻하고 폭신한 느낌의 봉제 인형이 멋진 옷을 입고 있어 더욱 친근하게 다가옵니다. 올해 21살인 영국의 마리 맥킨즈(Mary MacInnes)의 작품인 이 곰 인형은 세상에 단 하나뿐입니다. 모두 특별한 이야기를 담았기 때문입니다.

맥킨즈는 16살 때 친구의 부탁으로 처음 테디베어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소재는 입던 옷입니다. 옷의 천과 액세서리를 소재로 삼아 곰 인형을 완성합니다. 맥킨즈의 솜씨가 소문나자 많은 의뢰가 들어왔습니다. 입던 옷으로 곰 인형을 제작하니 옷의 주인공을 기억하고 싶다는 사연이 많았습니다. 그렇게 가족과 친구를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은 ‘ 메모리 베어스(Memory Bears)’가 탄생했습니다.

어느 날 맥킨즈에게 테디베어 제작 의뢰가 접수되었습니다. 아빠가 10살, 12살의 두 딸에게 곰 인형 선물을 크리스마스 전에 주고 싶다고 부탁했습니다. 시간이 촉박하지만 두 딸에게 꼭 선물하고 싶다며 비용을 추가로 지불하겠다고도 했습니다. 아빠는 말기 암 환자였습니다. 딸들과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낼 수 없는 상황을 알기에 간청했던 것입니다. 가슴 아픈 사연을 듣고 맥킨즈는 눈물로 밤을 새우며 아빠 옷으로 만든 두 개의 테디베어를 전달했습니다.

디자인부터 제작까지는 약 반나절이 소요됩니다. 또 유품을 넣을 수 있는 주머니를 추가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오래도록 함께하고 싶지만, 시간은 영원을 허락하지 않기에 이별의 순간을 맞게 됩니다. 추억을 간직한 테디베어는 세상에서 가장 특별하고 아름다운 인형입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