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PNN

피온4, 월드컵 한국 대표 팀 NO.1 선수는?

최종 평가전 이후 흥미로운 이적시장 상황

6,46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피파온라인4 월드컵 모드 업데이트

얼마 전 축구 대표 팀이 온두라스, 보스니아와 월드컵을 앞두고 마지막 평가전을 치렀다. 시즌 막판에 권창훈, 이근호 등 핵심 선수들이 부상으로 빠진 대표 팀은 여전히 문제점들을 드러내며 얼마 남지 않은 월드컵에 대한 축구팬들의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최근에 <피파온라인4>는 월드컵 모드를 업데이트하면서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곧 있으면 개막할 월드컵에 대한 기대와 대표 팀의 활약 여부를 두고 축구팬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마지막 두 번의 평가전 이후로 게임 속 이적시장에서 선수들에 대한 평가가 어떻게 나타나고 있는지 알아보았다.

6월 5일 자 이적시장 상황. 손흥민이 조회 수 6위, 권창훈이 최고 거래가 2위를 기록 중이다.

보스니아 전 3대1 패배 후 가장 주목을 받던 선수는 손흥민과 김민우였다. 김민우는 이날 보스니아의 비슈차를 상대로 해트트릭을 내주고 말았다. 공격 과정에서도 좋지 못한 크로스로 이내 질타를 받았는데, 하필이면 손흥민이 답답해하는 모습에 카메라에 비쳐 두 선수가 이슈가 되고 말았다. 

'피파온라인4' 김민우의 몸값은 보스니아 전이 열린 6월 1일을 기점으로 하락하고 있는 추세다. 이전 시리즈에서도 그랬지만 참 흥미로운 현상이다. 아무리 좋은 능력치를 지닌 선수라도 실제 축구 경기에서 비신사적인 행동이나 좋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면 유저들의 관심도 떨어진다.

어떤 상황인지 이적시장에서 각 선수별로 매물이 가장 많은 강화 단계 위주로 살펴보았다. 매물이 많다는 것은 그만큼 수요가 나질 않아 시세가 떨어질 수밖에 없는 것인데, 김민우의 몸값은 지금도 내려가는 중이다.

보스니아 전 이후로 떨어지는 몸값

지난 28일 온두라스 전에서 득점을 기록하고 상승하다가 보스니아 전 이후로 하락

민우형...

양발 잡이에 좋은 성능을 보여주는 손흥민이라고 예외는 아니었다. 특히, 욕심을 부리다 놓친 결정적 골 찬스와 김민우를 노려보던 태도 때문에 축구팬들로부터 많은 비난을 받고 있는데 그 결과가 게임에서도 반영된 듯하다.

대부분의 한국 선수들이 하락세를 기록 중이기는 한데, 솔직히 레전드 선수나 '18TOTY 호날두' 같이 좋은 선수는 워낙 많으니 상대적으로 스탯이 낮은 대표 팀 선수들을 굳이 찾는 유저들이 적은 것도 한몫했을 것이다.

그래도 평가전 동안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선수들도 있었는데 그중에는 이번에 대표 팀 데뷔 전을 치른 이승우가 있다.

매물이 가장 많던 5강은 상승 중이다.

대표 팀에 발탁하느냐 마느냐를 두고 이야기가 오갔지만 온두라스와의 선발 데뷔 전에서 1도움을 기록하며 스스로 증명해 보였다. 물론, 아직 1경기뿐이라 더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다.

이적시장에서는 유저들이 현재 기대치와 앞으로 있을 월드컵 활약 여부를 놓고 만일에 대비하기 위해 미리 영입하고 있는 것 같다. 나중에 더 비싸게 팔기 위함일까?...

저돌적인 모습을 보여주는 황희찬

대표 팀 코치인 '그란데'가 가장 높이 평가한 우리의 황소, '황희찬'이다. 이리저리 종횡무진하며 열심히 뛰었는데 결과가 참 아쉬울 뿐... 이적시장에서는 몸값이 하락하긴 했지만 변동폭이 그리 크지는 않다.

하지만 게임 내 이적시장에서 보여주는 시세는 숫자에 불과할 뿐, 선수의 활약에는 결국 능력치가 중요하다. 이번 한국 대표 팀 23인 중 가장 좋은 선수를 뽑으라고 하면 당연히 손흥민 선수를 언급할 것이다.

프로게이머 정재영도 손흥민을 추천한다. (출처: 정재영 유튜브)

유저에 따라 다르겠지만 클래식 윙어처럼 상대 선수를 제치고 크로스를 올리는 플레이가 이번 작에서는 활용하기 어려운 느낌이라 인사이드 컷 플레이를 하는 선수를 선호하고 있다.

특히 측면에서 안쪽으로 파고들어 동료 선수에게 패스를 찔러주거나 직접 슈팅을 때려 골을 만들어내는 인사이드 포워드 역할은 양발잡이 선수에게는 플러스되는 요소이다.

양발이 좋은 손흥민은 좌, 우 측면을 가리지 않고 전부 소화할 수 있으며, 양쪽 측면에서 인사이드 포워드 역할을 수행할 수 있기에 안성맞춤이다. 또한 빠른 발과 골 결정력도 준수한 편이라 윙어로 추천하기 좋은 선수이다.

헤어밴드 좀 벗자 제발...

곧 개막할 월드컵에서 얼마나 활약하느냐에 따라 이재성, 이승우, 황희찬처럼 주목받고 있는 다른 대표 팀 선수들의 스탯 상승도 기대해볼 만하다. 만만치 않은 조에서 분투해야 하는 상황이지만 좋은 결과를 얻길 바란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