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픽플러스

정비소에도 등급이? 무슨 의미가 있는 걸까

2,5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자동차에 이상이 있을 때 가장 먼저 찾는 건 당연히 정비소입니다. 그래서 차량을 어느 정도 유지하고 계신 분들의 경우 단골 정비소가 있기 마련이죠. 그런데 갑작스럽게 정비소를 방문하려고 하면 그런 증상은 못 고친다. 다른 정비소 알아봐라 이런 정비소가 꼭 하나씩 있습니다.

당황스럽기도 불쾌하기도 하지만 이건 택시 승차거부 같은 것이 아니라 법적으로 해당 증상에 대한 정비를 못하는 곳이라는 이야기를 하는 건데요. 자동차 정비소는 세 가지로 등급이 분류되어 있었습니다. 현재는 자동차 종합 정비업, 소형 자동차 정비업, 자동차 부분 정비업, 원동기 전문 정비업으로 분류 기준이 바뀌었죠.


그럼 각 등급, 분류에 따라서 어디까지 정비를 맡길 수 있는 걸까요. 우선 자동차 종합 정비업부터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자동차 종합 정비업은 포클레인, 지게차와 같은 건설 기계를 제외한 모든 차량을 정비할 수 있습니다. 부품 교체는 당연하고 점검과 수리가 가능하죠. 그래서 일반 승용차를 운행하고 계신 분들이라면 최대한 자동차 종합 정비업체에 단골을 만드는 게 속 편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자동차 종합 정비업은 법적으로 1,000제곱 미터 이상의 면적을 가지고 있어야 하고 최소 자동차 정비 산업 기사 1명, 자동차 정비책임자 1명으로 어느 정도 규모가 있는 '업체'이니까 겉으로 보기에도 구분이 쉽게 되죠.

다음으로 소형 자동차 정비업인데요. 이름에 소형이 붙어 있긴 하지만 일반적인 승용차는 1급 정비소와 같은 수준의 정비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소형은 승용차종이 아니라 승합 차, 화물차의 소형을 말하는 것이기 때문이죠. 

이곳 역시 법적으로 400제곱 미터 이상의 면적을 가지고 있어야 하고 자동차 정비 산업 기사, 자동차 정비 책임자 1명이 속해 있는 업체로 집 근처보다는 조금 큰 대로변으로 나가야만 볼 수 있는 업체입니다.

자, 드디어 우리가 흔히 카센터라고 부르는 업종까지 내려왔습니다. 집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정비 업체로 이곳에서는 판금, 도색, 전조등 교환, 엔진 보링, 자동 장치 교환은 불가능한데요. 앞서 이야기 드린 "여기선 못해요"라는 이야기를 듣기 쉬운 곳이죠.

쉽게 말해서 타이어 공기압 측정, 소모품 교환 등의 소소한 정비만 가능하기 때문에 수리 범위가 상당히 좁습니다. 하지만 주변에서 쉽게 찾을 수 있을 정도로 많이 있기 때문에 간단한 점검 및 부품 교체만 원하는 것이라면 이런 업체에 방문하는 것이 좋겠죠.


솔직히 우리가 차량을 운행하면서 정비소를 찾을 때 사고가 아니라면 결국 각종 오일류 점검 등을 이유로 방문하는 일이 많으니까요. 

마지막으로 자동차 원동기 전문 정비업입니다. 해당 문구만 보면 오토바이에 대한 정비만 담당하는 곳인가?라고 생각할 수 있는데요. 하지만 사실 이곳은 엔진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곳으로 엔진을 재생 정비하거나 구조변경을 하는 보링 업체를 이야기합니다.

엔진만을 주로 다루는 업체이기 때문에 주위에서 잘 찾아볼 수 없는 업체이니 우리가 크게 신경 쓸 만한 업체는 아니죠.

이렇게 각 정비소 등급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해당 등급은 사설에서 재정된 등급이 아니라 법적으로 지정된 등급으로 각 등급의 정비소가 서로 영업 영역을 침해할 수 없게끔 만들기 위해 설정된 것입니다. 그래서 등급에 따라서 차량 정비 시 가격이 더 비싸지고 낮아질 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는데요.


하지만 정비 비용은 각 업체에서 책정하고 부과되기 때문에 경우에 따라서 자동차 종합 정비 업체가 자동차 부분 정비업체보다 저렴한 경우도 있습니다. 그러니 급하지 않은 차량 정비를 맡긴다면 최대한 많은 업체를 비교해보고 진행하는 것이 좋겠죠.

작성자 정보

픽플러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