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픽플러스

자동차 유리에 있는 검은 물방울무늬, 도대체 뭘까?

102,9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우리가 항상 탑승하는 자동차에 크게 신경 쓰지는 않지만 정확한 용도가 무엇인지 그리고 이름은 무엇인지 모르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자동차 유리창 가장자리를 둘러싸고 있는 검은색 물방울무늬인데요. 마치 브레드 클립을 빵 봉지 묶는 플라스틱으로 된 '그거'와 같이 부르는 것처럼 말이죠.

이 자동차 유리의 검은 물방울무늬로 된 '이것'의 이름부터 이야기 드리자면 프릿(frit)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무늬는 자동차 제조사마다 그라데이션이기도 하고 제조사 로고가 들어가는 등 다양한 형태로 존재하죠. 그런데 어떻게 물방울무늬가 가장 흔하기 때문에 유리의 검은 물방울무늬로 불리게 된 겁니다.

그럼 프릿의 진정한 역할은 무엇일까요. 단순히 밋밋한 유리에 이런 물방울무늬를 디자인이랍시고 넣은 것은 아닐 테니 말이죠.

프릿의 가장 큰 목적은 유리를 자동차에 접착하기 위해서입니다. 이전에는 자동차 유리를 금속 트림 혹은 일정한 틀을 이용해 고정했는데요. 50~ 60년대 자동차 제조사에서 이런 방법 외에 접착제를 이용해 유리를 자동차에 접착하는 방법을 사용하면서 프릿도 함께 생겨났습니다.

처음 생산되어 만들어진 유리는 매우 매끄러운데요. 그런데 이런 유리는 오히려 물체와 접착되는 것을 방해하죠. 접착제의 가장 기본적인 원리는 붙이려는 물체의 울퉁불퉁한 표면 사이를 접착제로 매우는 것인데요.

해당 이미지는 프릿 공정과 무관합니다

하지만 고품질의 유리의 경우 이런 표면이 거친 정도가 워낙 약하기 때문에 유리를 접합할 부위에 액상 세라믹 도료를 실크 인쇄한 후 열처리를 통해 강화한 것입니다. 유리에 비해 상대적으로 거친 정도가 강한 부위를 만들어 접착이 잘 되게 하는 것이죠.

그리고 이 프릿이 굳이 검은색인 이유는 접착제가 자외선에 노출되면 접착력이 떨어지게 되는데 검은색은 이를 방지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런데 계속해서 햇빛에 노출될 수밖에 없는 프릿은 검은색이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온도가 높아질 수밖에 없는데요.

여기에 프릿이 검은색 물방울무늬가 가장 많은 이유가 있습니다. 이런 물방울무늬가 프릿에 모인 열을 분산시키는 것이죠. 그리고 이런 무늬가 유독 크게 분포한 부분이 있습니다. 바로 룸미러 부분이죠.

룸미러에 프릿 영역이 유독 큰 이유는 선바이저의 역할 때문입니다. 프릿의 검은 색상은 자연스럽게 운전자에게 내리쬐는 햇볕을 막아주는데요. 만약 이런 프릿이 존재하지 않는다면 우리가 흔히 룸미러 근처에 장착하는 블랙박스가 심심찮게 과열되는 모습을 볼 수 있겠죠.

그리고 물방울무늬가 다양한 크기로 되어 있어 그라데이션 처리된 프릿도 있습니다. 이런 패턴은 심미적인 효과가 있는데요. 만약 아무런 패턴 없이 프릿이 자리하고 있다면 유리와 프릿의 경계선이 시야에 더 잘 보일 수밖에 없습니다.

그렇게 되면 사람의 시야가 무의식적으로 프릿으로 쏠릴 가능성이 높아지는데요. 그래서 프릿의 그라데이션 모양은 유리와 프릿의 경계선이 자연스럽게 연결 되도록 해서 시각적 안정감을 높이는 것이죠.


도대체 왜 있는 걸까라는 생각마저 들었던 자동차 프릿, 하지만 생각 이외로 상당히 다양한 기능과 효과가 있었네요.

작성자 정보

픽플러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