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내가 책을 못 읽는 건 다 고양이 때문이야!

독서 방해 냥아치

12,86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랜만에 책 좀 읽어 볼까 하고 책장을 펼쳤다. 호오, 이 책 생각보다 더 흥미롭다. 술술 넘기기를 몇 장 째. 조금씩 빠져들려는 찰나... "더 읽을 거냥?" 이 달콤한 유혹을 뿌리칠 수 있는 집사가 과연 몇이나 될지...  

독서 방해 냥아치 사진을 모아 보았다. 

#1. 냐아아앙 그만 보고 나랑 놀자냐아아앙

#2. 세상에서 제일 부담스럽고 귀여운 책갈피

#3. '냥불허전' 15세기에도 고양이는 고양이였다​

#4. 어디 보자, 오늘자 뉴스는 뭐가 있나... 냐아아아앙!!!!​

#5. 얘는 내가 책만 펼치면 물어뜯어. 내가 이래서 책을 못 본다니까!​

#6. 어? 너두? 나두! (야~나두!♬)​

#7. 린다, 잠깐만!!​​ 나 아직 다 안 읽었어!!!

#8. 우리 집 고양이의 고상한 취미: 내 얼굴에 앉아 톨킨 읽기

#9. 고양이도 빠져드는 책, 해리포터 시리즈!

#10. 집사, 이만하면 됐잖아. 아직 멀었냥?​​

사진과 같은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라면 억울함을 담아 시원하게 소리쳐 보자.  

"내가 책을 못 읽는 건 정말, 정말로 다 고양이 때문이다아아!"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