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생후 한 달 아기 고양이가 리트리버와 절친 먹은 사연

76,8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델라웨어에 위치한 

자신의 부지를 돌아다니던

모건 맥켄지 씨의 귀에 

작고 이상한 소리가 들렸습니다.  


소리의 근원지를 찾던 모건 씨는

 홀로 남겨진 새끼 고양이 한 마리를 

발견했는데요.

혹시 어미가 먹이를 구하기 위해

자리를 비운 것은 아닌가 고민했지만,


새끼 고양이는 한눈에 보기에도

누군가의 도움이 절실한 상태였습니다.


"한 달이나 채 되었을까?

꽤 오래 먹지 못했는지

 힘도 없어 보였고요.


더 이상 시간을 지체해선

안 되겠다 싶어 집으로 데려왔습니다."



모건 씨는 새끼 고양이게

'폴리'라는 이름을 지어주었습니다.


먼지와 벌레 투성이이던 폴리를

싱크대에서 깨끗이 씻기고 있을 때,


모건 씨의 열 세살 된 반려견 '팩스턴'이

부엌으로 들어왔습니다.


벌레 때문에 바로 둘을 

만나게 할 수는 없었지만,


팩스턴은 폴리가 

한눈에 마음에 든 듯했는데요.


벌레를 모두 제거한 뒤

팩스턴은 폴리를 조심스레 핥아주고,


물끄러미 쳐다보며 

어찌할 바를 몰라 했다고 합니다.


"지금, 폴리와 팩스턴은 

완전히 사랑에 빠진 상태입니다"


모건 씨는 

"저 조그만 게 얼마나 열심히

팩스턴을 핥아주는지,


한 시도 서로의 곁에서

 안 떨어진다니까요!"라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둘이 함께한 지 

겨우 네 달도 채 안되었지만


둘에게 있어 함께한 시간은 

문제가 되지 않는 것 같습니다.


모건 씨가 우연히 폴리를 발견한 건, 

어쩌면 운명인지도 모르겠네요.








CREDIT

출처 THE DODO

에디터 LUERI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