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고구마 좀 사가라 시바

56,4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의 고구마 노점에서 많은 고객을 위해 부지런히 장사하는 사진으로


트위터에서 이슈가된 열심히 일하는 사업가인 켄쿤입니다.


현재 세상에는 직업을 가진 개들이 많이 있습니다.

맹인들을 이끌고, 범죄자들을 추적합니다

하지만 여러분은 음식점에서 개가 손님들에게 인사하는 것은 자주 볼 수 없을 겁니다.


3살짜리 시바 이누는 홋카이도 섬 삿포로 시에 살고 있습니다. 

켄쿤은 이 고구마가게의 마스코트입니다.


손님이 오면 켄쿤은 상냥한 작은 얼굴을 불쑥 내밀어 인사를 합니다.


고구마 가게의 결제방식은 신뢰에 근거한 시스템이기 때문에,


화이트 박스에서 원하는 구운 고구마를 선택하고,

100엔(1 USD)을 지불하기만 하면 됩니다.

고구마가게에는 화려하고 예술적인 표지판이 덮여 있는데, 한 표지판에는


"나는 개이기 때문에 거스름돈을 줄 수 없습니다."라고 적혀 있습니다.

이 구운 고구마는 일본에서 야키 이모라고 알려진 겨울 최고 음식입니다.


여러분은 이 음식점이 유럽이나 미국에 있는 로스트 밤처럼 여기저기 불쑥 나타난 것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고구마는 일반적으로 매우 인기 있는 음식으로,

포레스트 검프의 부바와 새우처럼 다양한 방법으로 제공됩니다.


일본에 방문하신다면 켄쿤을 보러오세요^^

 

CREDIT

에디터 조문주 ​


"PetZzi 추천 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