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사람들의 존경과 경멸을 동시에 받는 늑대개 유키 이야기

76,97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늑대의 강한 힘과 날카로운 지능 그리고 사회적 능력의 상징으로 수 세기 동안 다양한 전설, 책, 영화, 그림 등에 등장해왔습니다.


사람들은 자연스레 늑대에 경이감을 갖기 시작했고, 늑대를 사육하길 원했죠.


그래서 나타난 것이 늑대와 개의 혼합으로 나타난 것이 늑대개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이야기는 주인에게 버림받은 늑대개 유키의 이야기입니다.


유키의 DNA 검사 결과, 그레이 울프 87.5%, 시베리안 허스키 8.6%, 독일 셰퍼드 3.9%로 나타났습니다.


유키의 몸집은 너무 거대해서 인터넷에서 진위 논란이 일어나기도 했던 아이입니다.


사진 속 소녀의 이름은 브리타니 앨런입니다.

앨런은 말했습니다.


"이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포토샵 조작 논란이 일어나기도 했어요. 실제 사진입니다."

앨런은 유키의 과거에 담긴 슬픈 이야기를 들려주었습니다.


"이전 주인이 유키를 늑대개 사육 업자로부터 분양받았어요. 근데 보다시피 너무 커지니 감당이 안 돼 유키가 생후 8개월 때 동물 보호소에 유기했어요. 그 동물 보호소는 일정 기간이 지나 주인을 찾지 못한 개를 안락사시키는 곳이었죠. 저희 'Shy Wolf 보호소'가 그 사실을 알고 유키를 데려왔죠."

"2008년부터 우리가 돌보기 시작했고, 2012년부터 유키의 사진을 온라인에 공유하기 시작했어요. 그러면서 유키도 자연스레 유명해졌죠. 까불까불 하고 사람을 좋아해서 예쁨을 많이 받는 녀석이에요."

"대부분의 사람은 개로써 늑대개를 바라봐요. 그러나 늑대개는 개와 달리 예측 불가능한 순간들이 있어요.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힘들어할 때까 있습니다."

"야생 늑대는 사람과의 관계를 피해요. 하지만 늑대개는 사람을 무척 따릅니다. 그래서 사람을 보면 반갑게 달려가지만, 늑대의 덩치와 외모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늑대개를 무서워하는 사람들에게는 공포로 느껴질 수 있어요."


뒤이어 앨런은 안타까운 소식도 함께 전했습니다.


그들이 오랫동안 돌봐온 유키가 혈액암 판정을 받은 것이죠.

"유키는 작년에 암 말기 진단을 받았어요. 하지만 우리는 유키와 함께 병과 싸울 거에요. 그리고 평소처럼 즐겁게 지낼 거에요."


하지만 다른 보호소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씩씩한 그들의 말과 달리 보호소 사람들은 이별할 때마다 크게 슬퍼한다고 합니다.


"그저 우리가 하는 일은 늑대개들이 마지막까지 행복하게 살다 갈 수 있도록 해주고, 녀석들이 무지개 다리를 건너고 나면 또 다른 곳에서 고통받고 있는 늑대개를 찾아 도와주는 것이에요."


샤이 울프 보호소는 유키의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보살피겠다고 말하며, 녀석이 힘든 여정을 겪어온 만큼 이곳에서는 계속 행복했으면 한다고 밝혔습니다.




CREDIT

에디터 이제원​ 

"PetZzi 추천 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