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찌

사이클 타다 냥줍한 남자 품에 안긴 고양이

36,46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사이클을 타던 한 남자가 버려진 것처럼 보이는 아기 고양이를 우연히 만났습니다.


이 아기 고양이는 남자를 보자 달려가 매달렸습니다.


터키 출신의 외즈구르 네브레스는 2주 전에 운동하기 위해 매번 하던 데로 사이클을 탔습니다.


"집에서 약 50km 떨어진 공항에 도착했을 때, 저는 착륙 비행기 사진을 찍기 위해 멈추었습니다.“

그때 그는 작은 야옹 소리를 듣고 본능적으로 쳐다보기 시작했습니다. 그는 울부짖는 소리를 따라갔고 혼자서 작은 새끼 고양이를 보았어요.


"저는 주위를 둘러보았고 사랑스러운 아기 고양이가 울면서 저를 향해 달려오는 것을 보았어요. 그녀는 4주 정도 되었고 매우 배가 고프게 보였어요. 그래서 저는 고양이를 그곳에 두고 갈 수 없었어요."


그대로 놔두고 간다면 주변 상황으로 볼 때 먹을 것도 없어서 살 수 없는 게 확실해 보였습니다. 아마도 어미에게 버려진 아기 고양이로 생각됐습니다. 잡으려고 했을 때 도망갈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지만 이미 이 남자는 아기 고양이에게 간택을 당했는지 순순히 잡혀주었습니다.

그는 조심스럽게 그리고 안전하게 아기고양이를 그의 옷 안에 집어넣고 천천히 페달을 밟기 시작했습니다.


"놀랍게도, 이 녀석은 두려워하지 않았어요. 심지어 사이클 여행을 즐겼습니다. 제 셔츠에 머리를 내밀고 주위를 둘러보기 시작했습니다."


네브레스는 여기서 구조를 끝내는 것이 아닌 이 예쁜 고양이에게 평생 살 집을 찾아주고 싶어서 SNS에 사연을 올렸습니다. 얼마 뒤에 입양 희망자의 연락을 받고 예쁜 아기 고양이는 평생 따뜻한 가족들 품에서 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액션캠에 기록된 그날의 생생한 여정을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사지말고_입양하세요



CREDIT

에디터 강이루

사연 유튜브 Ozgur Nevres

 

"PetZzi 추천 스토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