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펫앤유

마음의 병을 알 수 있는 댕댕이 행동

마음의 병을 알리는 강아지의 시그널

25,6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강아지에게도 마음의
병이 있다는 걸 아시나요?
강아지가 보내는
마음의 병 시그널을
알아보도록 하죠!
낙엽 쓸쓸

▶달려들어 문다.


위급할 때 무는 것은 개의 본능입니다. 그러나 아무 손님에게나 금방 달려들어 무는 것은 스트레스가 원인입니다.

▶허탈증상을 보인다.


대부분의 개들은 산책을 좋아합니다. 그러나 스트레스가 병이 되면 산책을 데리고 나가도 도중에 주저 않아 버립니다.

▶설사가 계속된다.


스트레스 상태가 계속되면 사람도 설사를 합니다. 고독한 상태가 지속되면 애견의 스트레스가 쌓여 계속 설사를 하게 됩니다.

▶무턱대고 짖어댄다.


방위본능이 강한 개는 쓸데없이 잘 짖습니다. 그러나 시종일관 계속 짖어대는 것은 정신적 욕구불만이 원인입니다.

▶식욕이 없다.


병에 걸리면 식욕이 떨어집니다. 그런데 달리 병이 나지도 않았는데 평소 좋아하던 음식을 먹지 않으면 스트레스가 원인인 것입니다.

발그레 히히
반려인과 함께 하지 못하는
시간이 많은 반려견들은
마음의 병을 얻기도 쉬운데요,
그럴 때 일수록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이 필요합니다 :)

작성자 정보

펫앤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