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피플앤잡

경력을 쌓거나 깨트릴 수 있는 8가지 순간

1,28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모두에게 기회는 주어지며, 때마다의 판단과 그에 따른 결과에 대한 책임은 자신의 몫입니다. 특히 회사에서도 마찬가지인데요. 간단했던 일이 복잡하게 얽히기도, 복잡했던 일이 단숨에 풀리기도 하죠. 세계 최대 규모 직장 평가 사이트 글래스도어에서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선택을 할 수 있는 8가지 상황을 소개해 드립니다.

크로스

# 상사와의 첫 면담

첫 번째 만남은 많은 것을 의미합니다. 첫 만남으로 그 사람에 대한 전반적인 이미지와 생각이 결정되기도 하죠. 직장 상사와의 첫 면담은 어떨까요. 상사와의 첫 면담을 통해 함께 일하는 방식에 대해 결정할 수 있습니다. 상사의 업무 스타일을 파악하고, 자신의 역량을 소개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 첫 수락

갑자기 예상치 못한 업무가 주어지게 된다면, 수락하시겠습니까? 이미 머릿속으로는 ‘아니오’라고 답하신 분들도 많을 텐데요. 상사가 일손이 부족해 수행하지 못하는 업무를 대신 맡아줄 것을 제안한다면, 때로는 수락하는 경우도 필요합니다. 업무 또한 도전에 의해 발전하고, 이 같은 도전을 성공으로 이끄는 것은 당신의 커리어와 경력에 도움이 됩니다.

# 첫 실수

누구나 실수는 저지를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그다음인데요. 우리는 실수를 통해 발전하는 사람의 손을 들어줍니다. 먼저 자신의 잘못과 실수를 인정하세요. 그런 다음 잘못을 바로잡기 위해 할 수 있는 일들에 대한 철저한 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문제의 크기에 따라 상사와 대화를 해야 할 경우도 있으니, 솔직하고 담담하게 임하세요.

# 첫 실적 검토

실적 검토 회의를 위해서나, 상사의 요청을 통한 실적 검토 자료 외에도 항상 본인의 업무 기여도를 확인하고 있어야 합니다. 관리자가 요청하기 전에 스스로가 크고 작은 업적에 대한 실행 목록을 체계적으로 정리해 놓고, 적어도 한 달에 한 번 정도는 업데이트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커리어의 방향성을 잡는 데 도움이 될뿐더러, 회의 및 연례 검토에 훨씬 유용합니다.

# 첫인상

직장에 다니는 가장 큰 이유, 바로 연봉인데요. 그러나 그만큼 언급에 대해 금기시하기도 하는 아이러니한 문제죠. 연봉협상의 가장 큰 포인트는 타이밍과 분위기입니다. 당신이 맡은 주요 프로젝트를 완료했거나, 연례 검토를 마친 뒤 협상에 들어가세요. 성과와 실적을 문서화, 자료화해 연관성과 기여도를 수치나 데이터로 정확히 설명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첫 협상

앞서 먼저 언급했듯 연봉 인상에 관한 것도 중요한 협상 목록 중 하나지만, 승진이나 휴가, 보상 또한 협상 테이블에서 요청 가능합니다. 직장에서 제공하는 것을 받기만 하는 순종적인 자세는 당신의 경력이나 삶을 발전시키는 데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대신 원하는 것을 위해 힘을 쓸 의향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세요. 언제든 협상을 할 준비가 되어있을 필요가 있습니다.

# 첫 퇴사

한 직장에서 오랜 경력을 쌓는 것, 대단한 일입니다. 그러나 많은 직장인들은 한 회사에 영원히 머무르지는 않는데요. 직장을 그만두어야 할 때에는 과감하게 선택해야 합니다. 과정 또한 세밀해야 하는데요. 특히 이직이 결정된 분들이라면 성급하게 이직에 대해 말하지 말고 비밀로 부치는 것이 좋습니다. 후임에게 일을 맡길 수 있는 적절한 기간을 제시하고, 당신의 평판을 해칠 수 있는 부정적인 이유나 불평을 남기고 떠나지 마세요.

# 첫 인사

직급이 올라가게 되면 인사권을 행사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기기도 합니다. 팀의 인원을 확장하고 새로운 직원을 채용한다는 것은 흥미롭고 신선한 일이죠. 반대로 당신의 선택과 판단에 대한 팀원들과 경영진의 신뢰를 만족시켜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당신이 채용한 사람이 능력이 없거나 심지어 얼마 가지 못해 그만둔다면, 비난의 손길은 당신을 향할 것입니다. 아무리 작은 직무라도 채용 결정은 현명하고 신중하게 하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