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피플앤잡

커리어를 위해 반드시 피해야 할 행동 7가지

8,49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해도 벌써 반 이상 훌쩍 지나갔습니다. 연초에 세웠던 계획들은 착실히 진행 중인지, 또 다른 목표가 필요하지는 않은지 둘러보아야 할 텐데요. 직장인이라면 야심찬 커리어 목표를 정한 분들도 많으실 겁니다. 오늘은 커리어를 위해 피해야 할 행동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호다다다

# 배우지 않기

늘 하는 일들이 손에 익고, 모든 것을 안다고 생각하면 당신에게 일은 충분히 다룰 수 있는 편안한 것이 됩니다. 실수는 줄어들고, 효율을 높일 수 있죠. 하지만 이런 일상에 늘 머물러 있어서는 안됩니다. 전문적으로 배우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지 않으면 커리어의 발전과 자아의 성장 기회 또한 놓치는 것입니다. 당신이 부족한 점을 파악하고 이를 보완할 수 있는 방법을 찾으세요. 세미나나 동호회, 교육 등의 방법도좋습니다.

# 업무 스트레스 방치하기

잦은 야근, 대형 프로젝트 등 너무 많은 업무 때문에 쌓이는 스트레스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하며 그저 견디고 살아가는 편이 많을 것입니다. 하지만 업무 스트레스를 방치하기만 한다면 나아가 미래의 더 많은 업무에 지장을 주고, 동기부여가 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가장 효과적인 업무 스트레스 해소법을 찾아보세요. 운동이나 요가 등 취미생활도 좋고, 굳이 떠맡지 않아도 되는일은 과감히 거절하는 단호함도 좋습니다.

# 비즈니스 관계 소홀하기

경력을 쌓고 커리어를 발전시키는데 가장 중요한 것은 본인의 노력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물론 사실이지만, 비즈니스에서는 인맥 또한 중요한 자산 중 하나입니다. 당신이 비즈니스 관계로 알고 있는 사람들에 대해 너무 소홀하지 마세요. 매번 같이 식사를 할 수는 없겠지만, 적어도 몇 달에 한번이라도 네트워크를 유지하기 위한 안부 인사 정도는 건네는 것이 좋습니다. 사람이 있는 곳에 기회도 존재합니다.

# 공과 사를 혼돈하기

직장에서 최고의 친구를 만나는 일은 꿈 같은 일이고 즐거움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직장은 엄연히 업무를해내기 위해 모인 사람들이 함께하는 곳입니다. 공과 사를 혼돈할 정도로 직장 내 관계 구축에만 힘써서는안되겠죠. 업무에 집중하기보다 동료들과의 잡담, 사내연애 등에 시간을 할애한다면 당신의 잠재력을 발휘할 기회가 없어질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세요. 공과 사를 현명하게 구분하고 유연하게 대처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 도전하지 않기

편안하게 흘러가는 일들만이 벌어지길 바라나요? 안전한 지역을 벗어나 위험을 감수하는 것은 실로 어려운 일입니다. 그러나 회피하기만 한다면 발전도 없습니다. 부딪혀야 하는 현실에는 과감히 맞서야 합니다. 현실을 직면하고, 어디로 가야 하는지 자신의 역량을 펼쳐보세요. 꼭 완벽하게 성공하지는 못하더라도, 당신의 도전정신을 높게 평가하는 상사들이 분명히 있을 것입니다.

# 경쟁하지 않기

직장생활에서는 과연 강하고 유능한 사람만이 살아남는 것일까요? 꼭 남보다 뛰어나야 하고, 이겨야 한다는 법은 없습니다. 하지만 당신의 목표와 목표를 위한 방법이 다른 사람에게 해를 끼치지 않는다면 직장 내 선의의 경쟁은 충분히 뛰어들 만 합니다. 경쟁을 통해 서로에게 시너지 효과를 낼 수도 있으며, 자신의 커리어 성장에도 도움이 되는 노력들을 시도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으니 경쟁을 마다하지 마세요.

# 자신의 불행을 무시하기

현대인들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는 자신의 직장에 만족하는지에 대한 것입니다. 욕심이 많은 경우를 제외하고, 정말 자신의 직업과 직장에 만족하지 못하며 매일을 불행하다고 생각한다면 더 이상 참고 있지 마세요. 당신의 능력을 알아줄 수 있는 더 나은 곳이 반드시 존재합니다. 자신을 비참하게 만드는 곳에 오래 머무르면 정신건강과 함께 당신의 명성과 커리어 또한 손상시킬 수 있습니다. 보다 만족스러운 직장을 찾아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