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newstudy

이부진 측, ‘프로포폴 맞았나요?’ 질문에…

상습적으로 프로포폴을 투약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2,61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제 밤(20일)에 뉴스타파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의

프로포폴 상습 불법투약 의혹을

보도했는데요.

완전놀라움

뉴스타파는

서울 강남구 H성형외과에서

2016년 1월부터 같은 해 10월까지

간호조무사로 일했던

김민지(가명)씨 증언을 바탕으로


이부진 사장이

한 달에 최소 두 차례

병원을 방문하고

VIP실에서 장시간

프로포폴을 투약 받았다고 보도했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의

프로포폴 투여 의혹에

관심이 많은 이유는

그녀가 ‘특별한 집안’의

사람이기 때문인데요.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의 아버지는

이건희 삼성 회장이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오빠가 됩니다.

출처ⓒ 연합뉴스

또한 이부진 사장은

아버지를 빼닮은 외모와 사업 스타일로

호텔신라와 신라면세점 경영을 잘해서

한국에서 성공한 여성 경영인으로

꼽히는데요.


이부진 사장의 프로포폴 투약 의혹은

세간의 관심을 끌기 충분했죠.

의혹의 핵심은

이 사장의 프로포폴 투약이

상습적이고 불법으로

이뤄졌는지 여부인데요.


프로포폴은

마약류로 지정된 향정신성의약품으로

몇년 전, 연예인들의 상습투약 사실이

드러나면서 논란이 된 적이 있습니다.

이부진 사장의

프로포폴 상습 불법투약을 가릴

객관적 자료는 투약 기록인데


김씨는 병원이 이부진 사장의

투약 기록을 남기지 않고

다른 환자에게 투여한 것처럼

허위조작했다고 주장했죠.

출처ⓒ gettyimagesbank

뉴스타파 보도대로라면

이부진 사장은 상습적으로

프로포폴을 맞았고,

투약 기록도 기재하지 않고

불법으로 맞았다는 이야기가 되는데요.


만약 이게 사실이라면

병원과 이부진 사장은 사법처리를 받습니다.

출처ⓒ 연합뉴스

이부진 사장 측은

뉴스타파 보도는 사실무근이라면서

뉴스타파 보도에

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인데요.


프로포폴 투약 여부도

모른다는 입장입니다.

현재 경찰은 이부진 사장의

프로포폴 투약 의혹과 관련해

내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는데요.


이 사장은 오늘(21일) 열린

주주총회에 참석했지만

프로포폴 투약 의혹에 대한

기자들 질문에는 답변하지 않았습니다.

작성자 정보

newstudy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