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제작발표회서 갑자기 눈물 터뜨린 배우

By. 뉴스에이드 석재현

27,30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드디어!! 3년 만에 컴백한다.

쑥덕쑥덕
누구냐면, 우리 주원이요.

출처SBS
야광봉

지난해 2월 5일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돌아왔으나, 그동안 차기작 소식이 없어 궁금하던 찰나!


오는 28일 첫 방송인 SBS '앨리스' 주연으로 컴백하게 됐다. (상대역은 김희선)

그렇다보니 지난 25일 가졌던 '앨리스' 온라인 제작발표회는 입대 직전 가졌던 SBS '엽기적인 그녀' 이후 첫 공식석상.

출처SBS
발그레 히히
오랜만에 제작발표회에서
주원 모습 보니까 기분 좋고요.

이날 가장 주목받았던 사람 또한 주원. 전역 후 첫 작품인 점도 있었으나, 발표회 도중 눈물을 흘렸기 때문.

"('앨리스' 관전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제가 희선 누나와 작업하면서 정말 너무 놀란 배우 중 한 명이거든요. 누나의 연기며 인성이며 모든 것들요. 마지막 촬영을 함께 못했어요. 돌아가는 길에 너무 눈물이 날 것 같았어요." -주원-

출처SBS 유튜브 화면 캡처

촬영 당시 생각이 나 눈물샘 터진 주원과 동생이 괜찮은지 바라보는 김희선. 


결국 주원은 휴지를 찾게 됐다.

출처SBS 유튜브 화면 캡처

주원은 '눈물 요정'이라는 별명이 생겼을 만큼, 눈물이 많은 편.


'앨리스' 제작발표회 이전에도 눈물을 많이 흘렸다.

출처201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눈물 주원하면 빠질 수 없는 2020 KBS 연기대상.


당시 '제빵왕 김탁구'로 호흡맞췄던 윤시윤이 우수연기상을 받았고, 이날 주원은 윤시윤의 수상소감을 듣고 폭풍눈물을 흘렸다.

출처2010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눈물샘 폭발
수상자보다
더 서럽게 우는 주원
ㅠㅠㅠㅠㅠ

5년 뒤, S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받을 때도 주원은 눈물을 쏟았다.

위로해요
울지마 울지마
ㅠㅠㅠㅠ

'1박 2일' 시즌 2에 고정출연했을 때도, 자동 눈물버튼이었다.

출처'1박 2일' 방송화면 캡처

"독도를 너무 생각하지 않아 미안하고 무엇을 했나 생각든다"며 하염없이 눈물이 ㅜㅜ

출처'1박 2일' 방송화면 캡처

이수근의 탈모 흔적에 괜히 미안해서 눈물 흘렸고.

출처KBS 유튜브 채널 캡처

'1박 2일' 하차하는 날에도 감정을 억누르지 못하고 형들 앞에서 눈물을 터뜨리고 ㅠㅠㅠ

출처주원 인스타그램

그리고 '로미오와 줄리엣'을 보고도 울었다고.


과거 '승승장구'에 출연해 "어렸을 때도, '로미오와 줄리엣'을 10번 넘게 보면서 항상 울었다. 사랑 만큼은…"이라며 다시 한 번 울컥했다.

출처주원 인스타그램

눈물이 많은 이유는 타인에게 정 많고 따뜻한 감성을 지녔다는 증거 아니겠는가.


그래서 주원이 더욱 더 멋있어 보인다. 그런 의미에서

파이팅
복귀작 '앨리스'와
뮤지컬 '고스트', 그리고
내년 개봉 예정인 '소방관'도

다 잘됐으면 좋겠다.

출처주원 인스타그램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