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태도 논란 있었던 배우들

By. 뉴스에이드 임영진
뉴스에이드 작성일자2019.02.10. | 1,003,907 읽음
자리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해
이목을 끌었던 배우들이 있다.

긁적긁적

▶ 이수경

과거 tvN '호구의 사랑' 제작발표회에서 눈에 띄는 행동을 한다거나 갑자기 웃는 등 흐름을 방해하는 모습으로 태도논란이 일었다. 공식석상에 맞지 않는 엉뚱한 답변을 하기도 해 동료 배우들이 진화에 나서기도 했다.

출처 : 뉴스에이드DB

▶ 김정현

MBC '시간' 제작발표회에서 무성의한 태도로 도마에 오른 바 있다. 함께 출연하는 서현이 팔짱을 끼려고 하자 거부하는 제스처를 취하고 무표정한 모습으로 포토타임을 갖기도 했다.

출처 : 뉴스에이드DB

▶ 전종서

전종서는 지난 2018년 칸영화제 참석을 위해 프랑스로 출국하던 중 취재진을 만나자 매끄럽지 않은 태도를 보였으며 이후 "개인사정이 있었다"고 해명했다.

출처 : 뉴스에이드DB

▶ 윤제문

음주운전 혐의로 활동을 중단했다 복귀한 영화 '아빠는 딸' 인터뷰 자리에 다시 술을 마시고 참석해 태도 논란 지적이 있었다.

출처 : 뉴스에이드DB

▶ 김지수

지난해 영화 '완벽한 타인' 인터뷰 장소에 술이 덜 깬 채로, 예정된 시간보다 늦게 자리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문제가 됐다. 이후 소속사를 통해 "많은 분께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출처 : 뉴스에이드DB

해시태그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떡볶이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