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그알' 김상중 슈트의 비밀

스타일리스트가 없다고?

66,16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스타일리스트가 없는지도 몰랐던 의외의 패피가 있다.


스타일리스트 없이 본인 의상으로 직접 스타일링해온 것!

헉 놀람
#김상중

출처뉴스에이드 DB

김상중은 드라마 촬영 외에는 스타일리스트 없이 본인 의상을 직접 준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수년간 진행을 맡고 있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를 촬영할 땐, 매주 아이템에 따라 슈트를 스스로 골라 입는다고 한다. 

출처뉴스에이드 DB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입는 옷은 전부 제 개인 소장 옷이에요.

미제 살인 사건이나 추리해나가는 미스터리에서는 검은색 계열, 보이스 피싱 같은 다소 무겁지 않은 사건에는 회색 계열을 입어요.

(김상중, SBS '힐링캠프'에서)

#정가은

출처정가은 인스타그램

정가은은 최근 자신의 SNS에 "명품 종이가방에 고이고이 듬뿍듬뿍. 명품보다 더 소중한 옷들을 그득그득 나눠주는 천사 김경화 언니 사랑합니다"라는 글을 올려 스타일리스트 없이 활동 중인 사연을 공개했다. 

출처정가은 인스타그램
스타일리스트 없이 일하는 나에게 몇 달 전 너무나 조심스럽게. 혹시나 나 기분 상할까 언니 옷을 좀 나눠 입어도 괜찮을지 물어보더라고요.

뭘 물어봐. 완전 오케이. 너무 잘 받아 입고 있어요. #아나바다

(정가은 인스타그램)

출처정가은 인스타그램
별 반짝
훈훈하구만♡

#백종원

출처소유진 인스타그램

백종원의 전속 스타일리스트는!!


바로 그의 아내 소유진이다.


소유진은 수년째, 백종원의 헤어, 메이크업, 의상 등을 모두 담당하고 있다고 한다.

출처tvN, SBS 제공

평소 깔끔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선보이고 있는 백종원.  이는 소유진이 새벽에 나가도 일찍 일어나 남편의 스타일링을 책임져주는 덕분이다.

센스 넘치는 코디도 웃음을 자아낸다. 

백종원이 촬영 당일 주재료가 홍합, 시금치라고 했더니 소유진은 "뭐가 더 중요하냐"고 물었고, 백종원은 "둘 다 중요하다"고 답했다고 한다.


그랬더니 시금치색, 홍합색 옷을 두 벌 다 줬다고..!

약속할게

실제로 백종원은 SBS '맛남의 광장' 촬영시, 제주도에서는 귤색 니트를, 영천에서는 마늘 색과 비슷한 카디건을, 그리고 광어 색 스웨터 등을 착용했다. 


지역 특산물 색에 맞춘 코디라니! 아내 소유진의 패션 센스가 돋보인다.

제주도에서 귤 주제 촬영 당시,

귤 니트.jpg

시금치 주제 촬영 당시,

시금치 니트.jpg

차 한잔
(소 여사는 다 계획이 있구나!)

#진서연

출처진서연 인스타그램

방송에서 뿐만 아니라 평소 SNS를 통해 스타일리시한 데일리룩을 뽐내는 진서연☆



그가 스타일리스트 없이 활동해왔다는 사실에 팬들은 적잖이 놀랐더랬다. 

출처진서연 인스타그램

진서연은 방송에서 "저는 스타일리스트가 없다. 대부분 제 옷을 입고 제가 코디를 한다”고 밝혔다. 

출처진서연 인스타그램

평소 와이드 팬츠에 셔츠나 니트 차림을 선호한다고! 

출처진서연 인스타그램

청바지에 블랙 니트를 걸친 초심플한 룩으로도 어쩐지 힙한 분위기를 물씬 풍긴다.  


#뮤지

출처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뮤지는 최근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 스타일리스트가 없다고 밝혔다. 


평소 명품을 돈 주고 사 본 적도 없다는데..!

당황

출처뉴스에이드 DB
저는 스타일리스트가 없이 제가 다 입어요. 방송에도 제 옷 그대로 입고요. 방송에 나오는 옷은 다 제 옷이에요. 무대 의상도 제 옷이에요!

(뮤지,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
에이뿔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