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대기업 사표내고 데뷔한 연예인

By. 뉴스에이드 김경주

573,61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다양한 이력을 가지고 있는 연예인들.


그중에서도 대기업 출신 연예인들도 많다고 하는데, 그래서 한 번 모아봤다.


대기업 다니며 회사원 생활을 하다가 연예인으로 전향한 케이스들!


출처허성태 인스타그램

# 허성태


첫 번째 주인공은 배우 허성태다. 35살, 늦다면 늦은 나이에 SBS '기적의 오디션'을 통해 배우로 데뷔한 케이스다.


허성태는 배우가 되기 전, 대기업에 다녔다고 한다. 이름만 들으면 다 아는, 전자 제품으로 유명한 그 기업이다.


이에 KBS '해피투게더' 출연 당시, "러시아에서 근무를 했다. TV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그는 "대학 전공을 러시아 문학을 해서 러시아에서 근무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심지어 그는 회사원으로서 아주 잘 나가던 시점에 퇴사를 했다고.

그는 퇴사 후 배우로 데뷔했지만 길었던 무명 시절의 설움을 밝히기도 했다.


허성태는 '해피투게더'에서 "(퇴직했던 회사의) 홍보 행사장 행사부스를 밤새 지키는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그때 현실을 인정하게 됐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당시 담당자가 신입사원 혹은 대리급 정도로 보이는 분이었고 저는 과장 진급을 앞두고 그만뒀던 상황이었다"라며 "그분이 나에게 버릇없게 군 것은 아니지만 친절하지도 않은 말투로 지시를 하더라"고 덧붙였다.


또 "그 순간 '만약 계속 내가 직장을 계속 다니고 있었다면 절대 이렇게 못 했을 텐데'라는 생각이 들어 밤새도록 부스 안에서 울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눈물바다

지금은 대배우가 된 허성태!

출처허성태 인스타그램

출처진기주 인스타그램

# 진기주


배우 진기주도 대기업에 다녔던 경력이 있다.


진기주는 데뷔 전, S그룹에 입사해 근무했던 대기업 출신 연예인.


그는 SBS '본격연예 한밤'과의 인터뷰에서 대기업 지원에 대해 "뭔가 지원서를 내고 시험을 보고 합격하는, 합격을 받아야 하는 직업만이 내가 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기업을 그만둔 것과 관련해서는 "사실 기업을 그만둘 때 연기자를 해야겠다는 마음을 먹고 그만둔 건데 책상에 앉아서 공부하는 습관 때문에 연기자를 하겠다고 해놓곤 또 공부를 하게 된 거다"라고 말했다.


그래서 진기주가 두 번째로 선택한 직업이 바로 기자. 그것도 방송 기자였다.


그 기자를 그만둘 때에는 집안의 반대가 심했었다고. 아버지는 집을 나가라고 할 정도로 심했다고 한다.

출처진기주 인스타그램

그러나 슈퍼모델 3등이라는 결과를 넘어, 지금은 배우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진기주!


이에 진기주는 '본격연예 한밤'에서 "아버지가 지금은 본방 사수하시고 영화도 제일 먼저 보러 가실 정도로 좋아하신다"라고 말했다.

당신이 최고

출처배윤경 인스타그램

# 배윤경


채널A '하트 시그널'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배윤경. 현재는 배우 배윤경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런 그도 대기업에 다녔던 경력이 있는데.


배윤경은 구두 디자이너로서 유명한 대기업에 근무하며 경력을 쌓았다고 한다.

출처배윤경 인스타그램

하지만 배우의 꿈을 위해 과감히 퇴사, 현 소속사와 계약을 맺으며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출처에릭남 인스타그램

# 에릭남


'1가구 1 에릭남'이라는 말이 있을 만큼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 에릭남.


에릭남이 데뷔 전, 연봉 1억의 회사원이었던 적이 있다고 한다.

헉 놀람

에릭남은 미국 명문대 보스턴칼리지 출신. 졸업 후 세계적으로 유명한 컨설팅 회사에 입사했다.


당시 연봉 1억이었다고. 그러나 이를 포기하고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오디션 출연을 결심한 에릭남이었다.


이에 에릭남은 SBS '영재 발굴단'과의 인터뷰에서 "아까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데 아까웠던(?) 에릭남의 심경과는 달리 에릭남의 아버지는 반응이 좀 달랐다고 한다.


에릭남은 '영재 발굴단'에서 "아버지는 '일단 해 봐, 시도는 해 봐'라고 말씀하셨다"라고 말했다.


이에 에릭남의 아버지는 "만약 실패를 하더라도 얻는 게 있을 거고 배우는 게 있을 거다. 경험을 하지 않은 사람은 살 수 없는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출처에릭남 인스타그램

출처표예진 인스타그램

# 표예진


마지막으로 알아볼 주인공은 바로 배우 표예진이다.


표예진은 앞서 만나 본 연예인들과는 좀 다르긴 하다. 일반 '회사원'은 아니기 때문.


그러나 대기업을 다녔던 이력이 있기에 소개해보고자 한다.

출처표예진 인스타그램

그의 이력은 바로 항공사 승무원!


우리나라 국민이라면 다 알만한 대표 항공사의 승무원으로 근무한 경력이 있다.


그리 길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1년 반이라는 시간 동안 승무원으로 일한 표예진.


덕분에 Fashion N '팔로우미 11'에서는 표예진이 알려주는 승무원 메이크업 꿀팁도 확인할 수 있었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