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박나래를 기겁하게 하는 그것

By. 뉴스에이드 안이슬

369,42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최지연 기자
선배이자 소속사 대표인 김대희 인증 제이디비엔터테인먼트 매출 최고 연예인, 나래바의 오너이자 DJ이기도 한 에너지 주체 안되는 사람. 

올해 최고의 활약을 보여준 개그우먼은 단연 박나래가 아닐까. 

때로는 손 크게 베푸는 정 많은 친구로, 때로는 피가 뜨거운(!) 밤의 여왕으로, 수만가지 모습을 작은 몸에 담고 있는 작은 거인 박나래.  그의 TMI(Too Much Information)를 모아봤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본명 박나래. 1985년 10월 25일생. 고향 목포. 안양예고에 진학하게 되면서 홀로 상경했다. 

출처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원래 꿈은 배우였다. 중학생 때 연극부에 들어가며 본격적으로(?) 연기를 했다. 첫 역할은 남자역할. 


연극영화과 진학 후 개그동아리에 들어가면서 코미디언의 꿈이 생겼다. 개그동아리에 들어간 이유는 '남자 선배들이 잘생겼기 때문'이다. 

출처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데뷔 전 SBS '진실게임'에 가짜 무당으로 출연한 적이 있다. 당시 박나래는 고등학교 2학년 학생이었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KBS 21기 공채 개그맨. 동기로는 김지민, 김경아, 권재관, 이상호, 이상민, 안일권 등이 있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환상의 짝꿍 장도연은 박나래보다 1년 후배. 
K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하기 전, SBS '진실게임'에 가짜 무당으로 출연했었다. 당시 박나래는 고등학교 2학년의 학생이었다. 선생님이 "이 친구라면 무속인 역할에 잘 어울릴 것이다"라며 추천했다고. 

책을 냈다. 제목은 '웰컴 나래바'. 환상의 소맥비율부터 인생사까지 담은, 장르를 딱 구분하기 힘든 책이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주변인들 인증 '화려한 주사'의 소유자. 본인은 소주 한 병 반까지는 젠틀하고 두 병부터는 술이 본인을 마신다고 밝혔다. 

음원도 냈다. 박명수와 협업한 '독사과'과 SBS '내 방 안내서'에서 녹음한 'On My Mind'. 

2016년부터 DJ로 활동 중. 보령머드축제, 워터파크, 보라카이, 파타야, 홍콩 등 장소불문 불을 지르고 있다. 

2017 MBC 연예대상에서 대상 수상 공약으로 기안84와 결혼을 내걸었다(다행인지 불행인지 수상은 하지 못했다). 이 날 박나래는 기안84와 함께 베스트커플상을 받았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소속사 자체 어워드인 2017년 JDB어워즈에서 대상인 웃음치명상을 받았다. 지난 해 즉흥적으로 만든 어워즈라 올해도 열릴지는 아직 모른단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뉴스에 출연한 적이 있다. 2016년 YTN '김선영의 뉴스나이트'에 출연했다. 양세찬과 잘 될 가능성은 없다고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팬카페 이름은 개그여신 박나래. 박나래는 팬카페 회원들에게 생일선물로 소주를 받은 적이 있다. 

출처이시언 인스타그램
박나래가 스스로 밝힌 신장은 148cm이다.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측정한 다리길이는 93cm.  

출처플랜코리아 공식홈페이지

박나래는 아동후원단체 플랜코리아의 홍보대사다. 

출처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변장의 귀재 박나래. 도전해보고 싶은 배우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를 꼽았다. 단, '레버넌트'의 디카프리오. 

출처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박나래가 축구경기를 보면 경기에서 지는 징크스가 있다. 이 징크스를 손흥민 선수가 싫어합니다...

출처박나래 인스타그램

디제잉, 폴댄스, 요리, 봉제, 꽃꽂이 등 취미가 매우 다양하다. 

조류공포증이 있다. 살아있는 새는 물론이고 흔한 식재료인 생닭마저 무서워한다. 아, 치킨은 잘 먹는다. 신기하다. 

또 한 가지 무서워 하는 것. 바로 높은 곳이다. 고소공포증이 있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짚라인을 타고 눈물을 줄줄 뽑았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