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영국 원작을 리메이크한 국내 작품

By. 뉴스에이드 강효진

95,3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시청자들에게 익숙한 미국, 일본의 드라마와 영화는 이미 여러 차례 국내 리메이크 작으로 재탄생 된 바 있다.


반면 영국 드라마는 마니아층에서의 인기에 비해 좀처럼 국내에서 리메이크 되는 일이 없었다. 손에 꼽을 만큼 적은 영국 원작의 리메이크 작을 모아봤다.

출처미스트리스 스틸

# 미스트리스


지난 4월부터 6월 사이에 방송한 OCN 드라마다. 비밀을 가진 네 여자와 그들과 얽힌 남자들의 뒤틀린 관계, 심리적 불안감을 다룬 미스터리 스릴러다.


2008년 영국 BBC에서 방송된 동명의 원작이 있으며, 2013년 미국 ABC에서 리메이크된 바 있다. 미국판에서는 김윤진이 4명의 주인공 중 한 명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출처라이프온마스 포스터

# 라이프 온 마스


현재 OCN에서 방송중인 타임슬립 수사물이다. 꿈인지 현실인지 알 수 없는 상황에 놓이게 된 현대의 형사가 과거로 떨어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영국 BBC 원작으로 시작해 미국, 스페인, 러시아, 체코 등 여러 국가에서 리메이크 되어 왔다. 한국판의 완성도가 호평을 받고 있는 가운데, BBC 담당 프로듀서 역시 극찬했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출처아가씨 포스터

# 아가씨


거액의 재산을 상속받은 귀족 아가씨와 이를 노리는 자들의 이야기로 영국의 원작 소설이 BBC 드라마로 제작돼 큰 인기를 모았던 작품이다. 한국에서는 지난 2016년 박찬욱 감독이 영화로 리메이크했다.


계급 차이가 두드러지는 과거 영국 배경을 1930년대 한국과 일본 배경으로 탈바꿈시켰다. 섬세한 완성도로 흥행과 수상 실적, 화제몰이 모두 성공했다.

출처루터 공식 페이스북

# 루터


영국 BBC에서 시즌제로 방송 중인 인기 드라마다. 천재 여성 사이코패스와 정의감 넘치는 형사의 두뇌 게임을 그린 범죄 수사극이다.


올 초 MBC에서 자체제작 리메이크를 염두에 두고 하반기 편성을 논의 중이다. 한국한 ‘루터’는 ‘살 맛 납니다’, ‘황금주머니’ 등을 연출한 김대진PD가 연출을 맡을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