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폭행에 응급실까지? '어벤져스' 황당 일화

By. 뉴스에이드 김경주

35,8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어벤져스:엔드게임' 열풍이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 


개봉 이후 각종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 '어벤져스:엔드게임'. 이 열풍은 국내뿐만이 아니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공식 포스터

중국에서는 역대 외화 흥행 1위에 올랐고,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북미에서도 각종 기록들이 '어벤져스:엔드게임' 때문에 깨지고 있는 상황이다. 


개봉 주 3억 5천만 달러(한화 약 4,075억)를 벌어들이며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가 가지고 있던 기록을 넘어섰다. 


개봉일 당일엔 무려 1억 5670만 달러(한화 약 1824억)를 기록하며 '스타워즈:깨어난 포스'가 갖고 있던 하루 최고 매출 기록을 갈아치웠다. 


'어벤져스:엔드게임' 측에 따르면 월드와이드 수익 역시 조만간 15억 달러(한화 약 1조 7467억)를 돌파할 예정이란다. 

짱입니다요

하지만 이런 '어벤져스:엔드게임'의 광풍이 좋은 쪽으로만 흘러가는 건 아니다. 


광풍 때문에 생긴 웃지 못할 사건 사고들도 전 세계적으로 일어나고 있으니. 


그래서 한 번 모아봤다. '이게 다 어벤져스 때문이야'라고 소리칠 만한 사건 사고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스포일러 때문에 사람을 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장소는 바로 홍콩. 

미국 매체 데드라인은 "홍콩 극장에서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스포일러를 말한 남성이 폭행을 당했다"라고 보도했다. 
깜짝이야

보도에 따르면 이 남성은 홍콩 코즈웨이 베이에서 '어벤져스:엔드게임'을 보기 위해 줄을 서 있던 사람들을 향해 스포일러를 외친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상에는 폭행을 당한 피해자로 보이는 한 남성이 머리에서 피를 흘린 채 앉아있는 사진이 떠돌기도 했다고. 

'어벤져스'가 뭐길래(ㅠㅠㅠㅠ)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어벤져스:엔드게임' 스포일러로 인한 폭행 사건은 홍콩에서만 있었던 게 아니다. 


얼마 전 미국에선 피자집 직원이 동료가 스포일러를 했다는 이유로 폭행한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ABC 뉴스에 따르면 텍사스 프렌즈우드에 위치한 피자집에서 폭행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두 '어벤져스:엔드게임' 스포일러 때문.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현지 경찰은 "영화 스포일러를 했다고 이런 폭행 사건이 일어날 수 있다는 게 놀랍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당시 현장을 목격한 목격자들은 ABC 측에 "아주 우스운 상황이었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들은 "영화 때문에 저렇게 싸우다니 정말 이해가 안 된다"라면서 "정말 보고 싶었나 보다"라고 당시 상황을 밝혔다고. 

난 안될거야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우리나라 국민 청원 얘기는 아니다. 국민 청원과 비슷한 형태의 청원이 미국에서 등장했다. 청원 대상자는 미국 NFL 선수인 리센 맥코이.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 직후, CNN 등 현지 매체는 "리센 맥코이의 계약을 해지해 달라는 청원이 등장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모르겠어
(갑자기...?)

계약 해지 청원이 나온 건 '어벤져스:엔드게임' 스포일러 때문이다.


리센 맥코이는 개봉 직후 자신의 SNS를 통해 '어벤져스:엔드게임'을 보는 자신의 리액션 영상을 게재했다.


하지만 이 리액션 영상에서 그는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중요한 스포일러들을 얘기했고 이를 본 팬들이 발끈한 것. 

맥코이가 잘못했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이를 본 팬들은 "매너가 없다"며 그를 비난, 심지어 어떤 팬은 그의 소속팀인 버팔로 빌즈가 그와의 계약을 해지해야 한다는 온라인 청원까지 만들었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이 청원에는 맥코이의 SNS 계정을 탈퇴시키고 앞으로 개봉하는 마블 영화에 맥코이의 입장을 금지시켜야 한다는 내용도 들어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렇게 '어벤져스:엔드게임' 팬들이 스포일러에 예민한 건 이번 영화가 마블 10년 사를 총정리하는 중요한 작품이기 때문이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때문에 영화를 연출한 안소니, 조 루소 감독은 "부디 스포일러를 하지 말아 달라"는 당부의 글을 SNS에 남기기도 했으며 관객들은 개봉 전 스포일러 금지 캠페인을 자체적으로 진행하기도 했다. 

방글라데시에선 이런 일도 있었다. 수백 명의 사람들이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첫 번째 티켓을 얻기 위해 영화관으로 달려가는 일 말이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메일온라인 보도에 따르면 '어벤져스:엔드게임' 개봉일 당일,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한 극장에서는 수백 명의 사람들이 극장으로 달려가는 모습이 목격됐다. 


메일온라인 측이 보도와 함께 공개한 영상에선 말 그대로 수백 명의 사람들이 극장 건물을 향해 달려가는 모습이 담겨 있다. 


심지어 한 남성은 물을 건너느라 신발까지 벗은 채 달려가는 모습이다. 

뭐야무서워

이날 방글라데시의 한 학생이 티켓을 구하기 위해 오전 8시에 영화관을 찾았지만 모두 다 매진된 상태였다고 한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높은 인기'하면 항상 따라붙는 것 아닐까. 응급실에 실려가는 일 말이다. 


좋아하는 가수의 공연을 보다가 실려가는 팬들은 많이 봤지만 영화를 보다가 실려가는 경우는 처음이다. 


이는 중국에서 일어났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메트로는 "21살의 중국 여성이 '어벤져스:엔드게임'을 보다가 응급실에 실려갔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여성은 '어벤져스:엔드게임'을 보던 중 감정에 북받쳐 갑자기 과호흡 증상을 호소, 응급실에 실려간 것으로 전해졌다. 

뿐만 아니라 손과 발이 마비되는 증상까지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전 세계를 알아봤으니 우리나라의 사례도 알아봐야 하지 않겠는가. 


다행히(?) 우리나라에서는 위에 언급한 폭행이나 청원 등의 극단적인 사건까지는 발생하지 않았다.


대신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안내문을 볼 수 있었는데. 

식당에서 영화 스포일러 자제 부탁드리겠습니다. 다른 손님들이 들으세요ㅠㅠ"

출처'어벤져스:엔드게임' 스틸컷

극장가에 위치한 식당에 붙어 있던 안내문의 내용이다. 


식당 주인 분의 간곡함이 느껴지는 가운데, 극장에서는 또 다른 안내문도 발견할 수 있었다.

출처롯데시네마 제공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 있던 안내문이다. '어벤져스:엔드게임'의 쿠키 영상이 없다는 내용.

단 한 번도 영화관에선 볼 수 없었던, '어벤져스:엔드게임' 때문에 생겨난 안내문 되시겠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