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팬톤까지 인정한 이 컬러의 인기

스타들은 이미 알아봤다

36,6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팬톤이 선정한

2020 올해의 컬러는

바로

클래식 블루!


사랑의 총알


유난히 블루 블루한 색깔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요즘

올해의 컬러로 선정되며

진짜 인싸가 된 블루 컬러!


누구보다 먼저 

블루의 매력을 알아본

스타들의 패션을

한 자리에 모아봤다.



레드벨벳의 아이린은

일찍이도 블루 패션을 선택했다.


봉긋한 어깨가 매력적인

퍼프숄더와 골지 디테일의 니트로

러블리한 매력을 배가시켰다.



'동백꽃 필 무렵' 마지막회에

블루 니트를 입으며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았던

공효진은

한번 더 블루 니트를 선보였다.


강아지와 맞춰 입은 커플룩이

귀여움을 자랑한다.



제시카는 

하얀 설원을 배경으로

블루 패션을 선보였다.


러플이 가득한 블루 니트와

체크로 멋낸 베레모가

완벽한 어울림을 자랑한다.



윤아는 깔끔한 블루패션을 뽐냈다.


청바지와 운동화를 매치한

편안한 룩에

군더더기 없는 블루 니트로

더욱 편안한 매력을 드러냈다.



유빈은

시크한 블루 패션을 선보였다.


포근한 블루 니트에

블랙 가죽 팬츠를 매치해

특유의 카리스마를 자랑했다.



김세정도

화사한 블루 니트 패션을 선보였다.


굵은 웨이브 헤어와

포근한 블루 니트가 더해져

사랑스러운 매력을 드러냈다.



이유비는 블루 카디건을 선택했다.


화이트 블라우스에

앙고라 블루 카디건을 매치해

청순하면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뭉클


스타들이 먼저 알아본

블루 패션!


새해에는 파란 하늘 같은

블루 니트로

패션 센스 뽐내보자.


택배가 좋아


By. 문수지 기자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