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망할 때까지 망한 게 아니다

지옥과 천국을 오가는 기분이 이런 걸까

8,221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고,

망할 때까지 망한 게 아니다.


이런 말들은,

이 사람들을 두고 하는 말 아닐까.

감동의 포옹
(우리에게도 희망이 있을까)
비 (RAIN)

비(정지훈)가 핫아이콘으로 급부상했다.

'깡'은 가장 핫한 노래로 재탄생했다.

출처비 인스타그램

한때 최고의 위치였다가,

한순간 만인의 놀림거리로 전락한

비가 인생역전의 키를 기적처럼 거머쥔 것.

비는 2000년대 배우&가수로 탑스타였다.

'태양을 피하는 방법' 'I DO' '레이니즘'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남자 솔로가수 원톱을 유지했으며,

드라마 '상두야 학교 가자!' '풀하우스',

할리우드 영화 '닌자어쌔신' 주연에 발탁.


대표적인 한류스타로 거듭나기도 했다.

출처KBS

출처영화 '닌자 어쌔신' 스틸

지난 2006년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한국 연예인 최초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시무룩
(하지만...)

임차인과의 소송으로 곤욕을 치렀고,

2017년 선보인 '깡'은 처참하게 묻혔고,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大참패.


톱스타에서 한순간 톱놀림감으로 전락.

출처'깡' 뮤직비디오

출처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스틸

그러다가 밈으로 부활한 '깡' 효과를 입고

화려한 조명을 받으며 복귀,


'놀면 뭐하니'를 통해

유재석, 이효리와 호흡하며

전성기에 가까운 인기를 누리고 있는 중.

*CF도 이미 2개나 확정(새우깡 포함)!

이병헌

출처뉴스에이드 DB

1991년 KBS 공채 14기로

배우 활동을 시작한 이병헌은,


드라마 '올인' '아이리스'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번지점프를 하다' '악마를 보았다' '광해, 왕이 된 남자' 등


다수의 히트작을 선보였다.

출처드라마 '올인' 화면 캡처

출처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스틸

또 '지.아이.조'로 할리우드에 진출,

이후 여러 작품에 출연하며,

글로벌 스타로 거듭났다.

출처영화 '지.아이.조' 스틸

출처영화 '지.아이.조' 스틸

하지만 이병헌 역시

사생활과 관련된 스캔들로

배우 생활 최대 위기에 직면...

난감함
(앞으로 힘들지 싶...)

결국 개봉을 미루고 미루던,


영화 '내부자들'이 선을 보였는데,

영화를 본 모든 관계자가

"연기로 이벙현을 깔 수가 없다"

로 결론.


이후에도 줄곧

톱배우로서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이후에도 '밀정' '남한산성' 백두산'

그리고 '남산의 부장들'까지 존재감을 입증하고 있다.


참고로 '남산의 부장들'로

최근 개최된 '제56회 백상예술대상'

남자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출처영화 '남산의 부장들' 스틸

출처백상예술대상 공식 페이스북

그리도 다음은,

이병헌과도 친분이 있는


가수 싸이!

싸이

출처뉴스에이드 DB

지난 2001년 '새'로 파격적으로 데뷔,

이후 '챔피언' '낙원' '연예인' 등으로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2007년 싸이의 병역비리가 밝혀지면서,

결국 육군으로 재입대 현역으로 복무했다.

(산업기능요원까지 포함 군대를 2번 갔다온 사람이 됨)

특히 군 문제에 민감한 연예계에서

복귀가 힘들지 않겠냐는 판단이 있었지만,

오히려 2번의 군생활로 병무청과 돈독해져...


국군의 날 행사 무대에 자주 오르는 등

의외의 돌파구를 마련함.

출처뉴스에이드 DB

그러다 결국 '강남스타일'이 터지면서

국제가수로 거듭나 천문학적인 경제효과를 만들어냈다.

10점 퍼레이드
(전 세계의 가수)

결과적으로 빌보드차트 1위라는

전무후무한 결과를 만들어 낸 싸이.


결국 이는 나중에 방탄소년단의

빌보드 진출에 밑거름이 됐다는 평도 있다.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다
(It ain't over till it's over)

-요기 베라(前 야구선수)

by. 묘르신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