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운없음을 온몸으로 증명한 아이돌

By. 뉴스에이드 임영진

21,47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시작은 창대하였다.


상품을 향한 그의 뜨거웠던 의욕! 패기! 열정! 

출처최지연 기자

주인공이 누구인지는 차차 알아보는 것으로 하고.

출처'톡싸' 방송화면 캡처

이 틈에 소개하는 '톡 쏘는 싸인회' 10회 주인공!


바로바로바로 뉴이스트W!!!!


축하 댄스

(소리질러!!!!!!)

현재 공식적인 활동 기간은 아님에도

뉴이스트W를 기다리고 기다리던 

'톡싸'를 외면하지 아니하고 걸음해주셨다!!!


꽃가루 환영

(한 번 더 소리질러!!!)

출처최지연 기자

달달한 눈빛 마구 쏘아줬던 사인회부터 한 마디로 표현할 수 없는 아비규환의 게임들까지!

출처'톡싸' 방송화면 캡처

뉴이스트W의 '톡 쏘는 싸인회' 이모저모를 정리해봤다.

출처최지연 기자

우리 백호 이렇게 다정한 스타일?!

사랑의 풍차
(오늘부터 '우리' 붙이는 걸로 정했음)

나긋나긋한 말투라든가 

찡긋 웃으면서 스태프들한테 장난치는 모습이라든가

거친 이미지 속에서 열일하는 반전미에 반해버렸다.

그리고 이 모습!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이거 가져가도 되나요?
바다가는 중

뚜둥! 
소품 콜렉터 백호!

출처최지연 기자

사실 소품이라고 해봐야 팥, 공기알, 제기 이런 것들이라 진짜 이게 갖고 싶을까 했는데 멤버들끼리 게임하겠다고 가져갔다. 진짜로.

1도 모르겠다

소품을 챙길 때 보여줬던 

진심 1만%의 환한 미소 ㅋㅋㅋㅋㅋ

출처최지연 기자

'톡싸' 능력자 JR!


팀워크테스트는 물론 OX퀴즈에서도 1등을 차지해 현장에 있던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출처최지연 기자

이렇게 야식상품권도 받고

출처최지연 기자

따끈따끈한 신상인 카카오미니도 받고

출처최지연 기자

특히 촬영 중간 카카오톡 캐릭터에 대한 깊은 지식으로 또 한 번 놀라움을 줬다. 

저 아이는 무지. 토끼옷 입은 단무지고 라이언은 갈기가 없는 사자이지....(여운 남기는 말투) 
장판 친구

왜 그리도 아련하고 왜 그리도 진지했는지는 
아직도 미스터리....ㅋㅋ

출처최지연 기자
운없음의 아이콘에 등극한 렌!  눈물 한방울
화면을 클릭해주세요.

누구보다 간절하게 카카오미니를 바랐건만 모든 예측이 번번이 실패!! 압도적으로 꼴찌를 기록하며 카카오미니와 멀어졌다. 

이런 렌의 모습을 보며 
다시는 없을 밝은 모습 보여주는 백호의 따스함.

깊은 고뇌

( 이 극심한 온도차 )

출처최지연 기자

이날 되는 일 없던 렌 ㅋㅋ
자책  실수도 연발이었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백호에게 정체를 숨긴 채 손가락을 내밀어야 하는데 


화면을 클릭해주세요.

'손을 내밀라'는 멤버들의 사인을 보고 "알았어!"라고 육성으로 대답하는 바람에 멘붕이 됐다.

정신이드는가

출처최지연 기자

급히 아론이 자신의 손을 내민 덕분에 상황이 정리됐다.

출처최지연 기자

OX퀴즈 대미를 장식한 아론의 문제!


Q. 아론이 문제를 풀기 전 제작진과 대화할 때 오른손을 들었다(O), 왼손을 들었다(X)
정답은 왼손!

아론이 왼손을 드는 모습을 봤다며 단번에 X에 자리를 잡은 JR과 달리 

출처'톡싸' 방송화면 캡처

백호, 아론, 렌은 혼돈의 카오스...

깊은 좌절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하다하다 "대체 손을 왜 들었냐"는 말까지 나왔고

출처최지연 기자
세 사람은 사이좋게 땡!  차밍빗질

출처최지연 기자

그렇다. 어차피 승리는 JR 이었다. 

출처'톡싸' 방송화면 캡처

1등 상품 카카오미니를 들고 있는 고운 자태.

너무멋지다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아니 그런데 아론 품 속에서 발견된 카카오미니는 무슨 일?

갸우뚱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뉴이스트W '톡쏘는싸인회' 본편을 봐주세요!!!!

사랑의 총알

아래 영상 클릭!!

↓↓↓↓↓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