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강렬하게 컴백한 플라워프린트

옷장 속 필수템 등극

2,74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20년 패션트렌드로

다시금 떠오른 것이 있다.


바로

플라워프린트!


상체 댄스


플라워프린트가

인기 없던 적이 있겠냐마는

2020년의 플라워프린트는

분위기가 달라졌다.


더욱 확실한 꽃의 존재감과

다채로운 컬러

거기에 촌스럽다고 느껴질 수 있는

레트로 한방울이 더해져

좀 더 고혹적인 비주얼이 완성됐다.


눈에서 하트


스타들이 사랑한

플라워프린트 패션 무엇이 있을까?



유빈은 커다란 꽃으로

존재감을 확실히 뽐냈다.


블랙 바탕에 커다란 핑크 꽃이 더해져

고혹적인 매력을 뿜어낸다.



'(여자)아이들'의 민니도

블랙 바탕의 핑크 꽃이 들어간

플라워프린트 원피스를 선택헀다.


유빈과 달리 깊게 파인 브이넥과

웨이브 없는 긴 생머리가

시크함을 더해준다.



조이는 롱 원피스를 선택했다.


블랙 롱 원피스에

하얗고 푸른 꽃이 더해져

치파오를 입은 듯 한

매력이 풍긴다.



선미는 화이트 바탕으로

화사한 매력을 뽐냈다.


화이트 원피스에 레드 꽃이 더해져

선미의 카리스마를 배가시켰다.



청하는 수수함과 카리스마를 넘나드는

패션 센스를 뽐냈다.


블랙 바탕에 보라 꽃이 활짝 핀

시폰 원피스로 청순함을 뽐내다가

블링블링한 보석들이

꽃 모양으로 가득 수놓아진 의상으로

강렬한 반전 매력을 보였다.



현아는 잔꽃무늬로

편하게 입을 수 있는

일상룩을 뽐냈다.


푸른 바탕에 노랗고 붉은 꽃들이 만개해

현아의 빈티지한 매력을 더해준다.



수지도 일상 룩으로 소화 가능한

플라워프린트 원피스를 착용했다.


샛노란 컬러에

잔꽃무늬가 더해진 스타일로

수지의 싱그러운 매력을 뽐냈다.


당신이 최고


더욱 강렬해진 플라워프린트!


존재감 확실한

플라워프린트 패션으로

주목받는 스타일 완성해보자!


토끼춤


By. 문수지 기자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