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뉴스에이드

2층은 기본인 대저택 공개한 스타

By. 뉴스에이드 김경주

238,73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늘 관심이 가는 스타들의 집! 


어떤 집에 사는지, 인테리어는 어떻게 해놓고 사는지 등에 대한 궁금증이 크다. 때문에 방송에 공개될 때마다 화제가 되곤 하는데. 

뒹굴뒹굴

특히 그중에서도 2층은 기본인 대저택을 공개한 스타들에게 관심이 쏠리는 건 당연지사. 


그래서 한 번 모아봤다. 으리으리한 대저택을 공개한 스타들!


출처박진영 인스타그램

# 박진영


첫 번째 '집 공개'의 주인공은 JYP, 박진영이다. 박진영은 얼마 전 SBS '집사부일체'의 사부로 출연해 집을 공개한 바 있다. 

일단 집 입구부터 남다르다. AUTO 게이트가 차를 맞아준다. 


자동문을 통과하면 널찍한 앞마당이 나온다. 앞마당에는 농구를 좋아하는 박진영답게 조그마한 농구장이 있다. 

박진영의 앞마당...!

출처박진영 인스타그램

집 안으로 들어가 보자. 1층엔 헬스기구가 가득한 헬스장이 있다. 2층으로 올라가면 진짜 거실이 나오는 구조다. 


거실 통창을 통해 보이는 풍경 역시 남다르다. 양세형이 "잠이 잘 올 것 같다"라는 말을 했을 정도로 푸릇푸릇한 풍경을 볼 수 있다. 


출처김민 인스타그램

# 김민 


결혼 이후 은퇴를 해 볼 수 없었던 배우 김민도 최근 방송을 통해 미국 LA에 있는 자신의 집을 공개했다.


김민의 집은 위치부터 남다르다. LA의 비버리힐스에 있단다. 미국에서 부자들만 모여 산다는 그곳! 심지어 김민의 이웃은 저스틴 비버라고...

짱입니다요

위치뿐 아니라 집 안 모습 역시 굉장하다. 탁 트인 천장과 깔끔한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김민의 집!


딸과 반려견이 뛰어 놀기 좋은 마당까지 갖춘 2층 집이다. 


출처윤상현 인스타그램

# 윤상현 ♥ 메이비


SBS '동상이몽'에 출연한 배우 윤상현과 가수 메이비의 집은 2층을 넘어선 3층이다!


그야말로 대저택인 집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는데, 직접 한 번 보자. 

아이들이 층간 소음 걱정 없이 뛰어놀기 좋은 3층 대저택!


거실도 널찍널찍하고, 나중에 삼 남매가 크면 쓰게 될 3개의 방도 널찍널찍하다. 


뿐만 아니라 하늘이 바로 보이는 다락방까지 있다. (부... 부럽)

출처윤상현 인스타그램

이 집이 특별한 건 윤상현이 직접 설계한 집이기 때문이다. 


윤상현은 "학교 다닐 때 친구를 집에 데려온 적이 없다. 창피해서. 방 하나에 부엌, 수도도 밖에 있고 화장실도 야외에 있었다"라며 "아버지가 매일 불렀던 노래가 '저 푸른 초원 위에 그림 같은 집을 짓고'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림을 계속 그렸다. 안 입고 안 쓰고 모아서 셋째를 가졌을 때 그 돈을 집 짓는 데에 올인을 했다"라고 밝혔다. 

출처윤상현 인스타그램

출처김민교 인스타그램

# 김민교


배우 김민교도 방송을 통해 깨 볶는 냄새 폴폴 풍기는 전원주택을 공개했다. 


집에 놀러 온 임원희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던 그 집!

김민교는 "아내가 다 했다"라며 아내의 손길이 곳곳에 묻어 있는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널찍한 1층 거실과 2층에 위치한 안방, 그리고 깔끔하게 정리된 옷방까지. 

뿐만 아니라 반려견 5마리를 키우는 만큼 널찍한 앞마당도 눈길을 끌었다. 

출처김민교 인스타그램

출처강형욱 인스타그램

# 강형욱


반려견을 위한 전원주택을 마련한 사람도 있다. 바로 '개통령'이라 불리는 훈련사 강형욱!

강형욱은 '집사부일체'에 출연해 "강아지들을 키우니까 시골에 살고 싶어서 왔다"며 3층 대저택을 공개했다.


"우리나라 집이 아닌데?"라며 양세형이 감탄했을 정도의 멋진 대저택!


그중 '집사부일체' 멤버들을 가장 놀라게 한 건 멋진 전망이었다.  

당신이 최고

또 하나 놀라운 것이 있었으니, 지하 1층에 숨겨져 있던 반려견을 위한 수영장! 


정말 '개들의, 개들에 의한, 개들을 위한' 대저택이었다. 

작성자 정보

뉴스에이드

톡 쏘는 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