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yLoveKBS

부산 데이트 폭력 사건 가해자의 심리는?

4월 26일 목요일 밤 8시55분 KBS2 TV 속보인

163,4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네 마음 나도 몰라

내 마음 나도 몰라

그럴 땐


속보이는TV 인사이드!

짜잔

예고) 속보인 30회에는

공감해U 이야기 - 직장 잔혹사

속보인 사연 - 부산 데이트 폭력 가해자의 심리

이야기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빗질

최근 미투(Me too) 운동 확산 이후, 

일부 회사에서 시행되기 시작한 '펜스 룰'


이것에 대해 들어보신적 있으신가요?


*펜스 룰: 미국의 부통령 마이크 펜스가 ‘부인이 아닌 여성과 단둘이 식사를 하지 않겠다’는 말에서 유래 


이것을 시행하는 회사에서는 ‘성희롱 문제를 애초에 방지하기 위한’ 명목으로 남녀 직원이 회식을 따로 하거나, 여직원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있다. 

듬직

이와 관련된 공감해U 이야기 들어보시죠!




공감해U 이야기

- 직장 잔혹사

(실제 사례를 바탕으로 재구성된 이야기입니다)

동기들보다 빠른 대리 진급에, 

일에 대한 열정이 넘치는 오 대리


그런 그녀가 요즘 ‘퇴사’까지 고민하는 이유는 

다름 아닌 ‘만년 과장’ 고 과장 때문?!

자신을 부담스레 쳐다보는 고 과장의 눈빛과

외모 평가를 하는 그의 언행


게다가 격려의 스킨십이라기엔

부담스러운 손길까지!

오 대리는 고민 끝에 ‘회사 내 고민 상담소’에

고 과장으로부터 성희롱을 받아왔다는

 사실을 알린다.

하지만 고 과장은 직원들을 칭찬, 격려하면서

생긴 오해라며 오 대리의 말을 일체 부인했다



이후, 불미스러운 일을 막기 위해

회사에서 펜스 룰이 시행


오 대리는 치열한 경쟁 끝에 합격한 프로젝트팀에서 

‘여자 직원’이라는 이유로 배제됐고

혹여나 성희롱 사건에 엮일까

여자 직원들과 접촉을 피하는 남자 직원들!

사내 불미스러운 일을 막기 위해

당신이 재직 중인 회사에 ‘펜스 룰’이 시행된다면? 

투표하기

투표 폼
1:1투표 VS

    속보인 사연

    - 부산 데이트 폭력 가해자의 심리는?

    지난달 22일,

    한 여성이 자신의 SNS에 올린 영상이 화제가 됐다.


    영상에는 겉옷이 다 벗겨진 채, 의식을 잃은

    여성을 끌고 가는 남성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영상 속 남녀는 3개월간 교제를 한 연인 사이라는데..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든 ‘부산 데이트 폭력’ 사건

    도대체 그들에게 무슨 일이?


    #부산 데이트 폭력 사건의 전조증상


    지인의 소개로 올해 초 교제를 시작한 

    혜정(가명) 씨와 우영(가명) 씨


    우영 씨는 사귄지 한 달 정도 됐을 무렵

    연락 문제로 처음 폭력성을 보이기 시작했고

    사건이 발생한지 한 달 전엔

    직접적인 신체적 폭력까지 가했다는 것!


    3개월이라는 시간 동안

    두 사람 사이엔 어떤 일이 있었던 걸까?

    #그는 왜 괴물이 되었나?


    당시 사건 현장에 가장 먼저 출동했던 경찰은

    그가 얌전하게 체포에 응하고

    성실하게 조사에 임했다고 한다

    하지만 지구대와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는 와중에도 끊임없이 혜정 씨에게 

    문자로 협박과 회유를 했던 우영 씨

    그리고 혜정 씨가 제작진에게 어렵게 공개해준 영상.

    17초 분량의 영상은 우영이 혜정 씨를

    자신의 집에 감금시켜놓고 찍을 당시의 것


    짧지만 정확하게 담긴 우영의 목소리를 통해

    그의 심리를 분석해본다.

    또 다른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길 바라는 마음에

    용기를 냈다는 피해자의 이야기와

    데이트 폭력 가해자의 심리



    4월 26일 목요일 밤 8시 55분 KBS2 

    <속보이는TV 인사이드> 본방사수!

    작성자 정보

    MyLoveKBS

    KBS 콘텐츠의 모든 것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