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케첩

요즘 대도서관 수익 넘어섰다는 초통령 '지니 언니'

연간 20억 ㅎㄷㄷ

149,56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옛날 옛날~ 아주 먼 옛날(?)

어린이들의 대통령이라고 하면...

단연, 색종이 아저씨와

뽀미 언니를 떠올리겠지만!


지금은...?

바로 지니 언니!

(사진에서부터 전해지는 똥꼬 발랄함)

엉덩이 춤

현재 장난감 리뷰 채널 '헤이 지니'에서

키즈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인 지니 언니!

뽀통령 저리 가라 할 정도로

인기 급상승 물살을 타고

대세 of 대세가 된 그녀!


올해 무려 경제잡지 포브스가 선정한 

30세 이하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리더 

30인에 뽑히기도 했다고!

2015년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의 

‘캐리 언니’로 활동하면서 

'캐통령'으로 등극하고, 


지금은 모든 어린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지니 언니'로 열일 중! 

(캐리 언니 -> 지니 언니)

주로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소재나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장소와 놀이를 

영상으로 제작하고 있는데요,

현재 37년 역사를 자랑하는

KBS <TV유치원>의 새 MC를 맡아, 

인터넷에서도 TV에서도 

만나볼 수 있게 된 지니 언니ㅎㅎ

유튜브를 시작한 지 1년이 조금 넘었는데,

벌써 구독자 수 100만 명! 

크리에이터 수익 1위!?!?!!!


(대도서관, 도티와 같은 유명

유튜버들의 수익을 넘어섬ㅎㄷㄷ)

'지니'로 창출되는 수익만

무려 연간 20억!


팬미팅에 당첨되려면 1000:1의 경쟁을

뚫어야 할 정도라고 하니... 

(넘나 대단)

팬미팅 일화로 무려 이영애가

쌍둥이 자녀와 함께 찾아와 

선물을 줬다며 썰을 풀기도 했죠 

(훈훈)

부끄러움

사실

그녀는 고3 때 드라마 '황진이'를 보고 

배우의 꿈을 키워,

진선규한테 연기 수업

받은 적도 있다고..! 


하지만 막상 다양한 경험을 

하다 보니 꿈이 바뀌었고, 

그 당시 한창 크리에이터가 붐이어서 

자연스럽게 이 직업을 선택했다고 한다.

폭풍 동안 외모활기찬 분위기

나이가 어려 보이지만…


알고 보니 이 언니

벌써 30대라고 함!

그래서 감성은 좀 올드함ㅋㅋㅋ


그리고 나이가 있다 보니

가끔 현타 오는 순간이 있는데 

‘내가 지금 뭐 하고 있지..?’라는 

생각이 든다고ㅋㅋㅋ

앞으로의 목표는

아이들이 컸을 때 ‘우리 땐 

지니 언니’라고 말할 만큼 기억 속에 

남도록 열심히 활동하는 것이라고!

앞으로도 더욱

아이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지니 언니가 되길 바랍니다~!

사랑뿜뿜

작성자 정보

케첩

모두의 관심을 CATCH & UP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