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올댓골프리뷰

어느 골퍼의 솔직한 후기 - 타이틀리스트 TSi3 드라이버

아마추어 골퍼들의 꾸밈없는 장비리뷰

17,45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AD] 세계 롱 드라이버 챔피언들의 선택 - 크랭크 드라이버


더 많은 리뷰 및 장비 시타 기회는 올댓골프 카페 >>


리뷰어 정보


  • 닉네임: 로****뿜
  • 핸디캡/구력: 20/2년
  • 나이/성별: 36/남
  • 거주 지역: 서울
  • 드라이버/7번 평균 거리: 250m / 160m



제품명 및 스펙


출처allthatgolf.kr


▶ 디자인 (9 /10점)


흑간지. 정장 입은 신사 이미지. PXG의 마초 같은 남성적 이미지와 다른 단정함. 블랙 디자인. 숫자 3만 빨간색으로 표시한 것도 간지로 느껴지네요.



▶ 느낌/타감 (8 /10점)


지극히 개인적인 것이지만 우선 제가 좋아하는 타감은 타이틀이 가지고 있던 맑고 경쾌한 소리가 나면서 소프트하게 안기는 느낌을 좋아합니다. 핑과 SIM을 안 쓰는 이유도 정타 맞았을 때 그 특유의 소리 퍽! 과 타감이... 먹먹하다고 해야 하나요?


이번 타이틀리스트 TSi3은 제가 좋아하는 피융~ 소리는 아니지만 페이스 부분의 재질 변화와 PGA 선수들이 원하는 소리를 담아주기 위해서 핑과 SIM 같은 소리가 납니다 (어쩔 수 없나 봅니다).


그러나 퍽! 하고 소리가 끊기는 게 아니라 피융! 퍽! 중간의 퍼~억~! 소리입니다. 타감은 기존 타감과 비슷해요. 쫘악~~ 뿌려지는 느낌... (참 제가 쓰면서도 주관적이네요 ㅎㅎ)



▶ 직진성/방향성 (8 /10점)


헤드 뒤쪽 보시면 구질 변화를 위한 추 위치를 옮길 수 있게 되어있습니다. 기존 TS3 모델보다 무게 추를 배치할 수 있는 위치가 더 많으며, 변화에 따라서 바로바로 구질에 변화가 된다고 느껴졌습니다.


방향성은 참 좋았습니다. 직진성.... 공을 스트레이트로 보내는 좋은 구질을 직진성이라고 한다면 스윙인지 잘 못 느끼는 골퍼이다 보니 점수에 반영한다면 8점이네요. 

출처allthatgolf.kr


▶ 비거리/거리 조절 (9/10점)


헤드 무게가 기존 TS3 보다 가볍게 느껴집니다. 그래서 그런지 헤드 스피드도 오르고 볼 속도도 많이 올랐네요. 정타 시 제공하는 비거리도 5m 정도 더 나오는 것 같아요 (스매시 팩터 1.43~48 사이였음에도 불구하고요).



▶ 가격 대비 성능 (10 /10점)


드로우 구질을 원해서 이번에 나온 빅버사 21(68만 원) 과 비교하다 보니 TSi3 헤드 + 제일 저렴한 샤프트로 피팅 한다는 전제하에 저렴하네요. 색깔과 디자인 등도 비교해 봤을 때요.



▶ 탄도 (중. 저탄도)


기존 TS3 헤드는 8.5가 제일 낮은 로프트였지만, 새로운 TSi3은 8도로 더 낮아졌습니다. (이것도 PGA 선수들 의견 반영한 듯요.) 슬리브 조절까지 한다면 7도까지 낮아지겠습니다.



▶ 추가 정보


추 무게에 따라 흰색 빨간색 파란색 구분되는 것 같습니다. 타이틀 최초로 사용된 드라이버 페이스면 재질 ATI - 뭔가 특별한 게 있을 겁니다. 돌기들이 있어서 공과 접촉되는 순간 무슨 일들이 벌어지는지 아직 정확히 모르겠지만 페이스에 공 자국을 확실하게 남겨줍니다. 공 어디 맞았는지 알려주는 종이 붙일 필요 없을듯합니다.


출처golfwrx.com


▶ 장점 / 마음에 드는 점?


타이틀리스트라는 브랜드가 주는 간지 + 흑간지 + 아무도 쓰지 않은 좋아 보이는 페이스면 + 추 이동 방법 (솔직히 저는 개인적으로도 타이틀리스트 브랜드를 좋아하기 때문에.. 흐흠)



▶ 단점 / 개선했으면 하는 점?


페이스면에 도입된 재질의 설명이 부족한 점. TSi3 보다 TSi2는 어디서 본듯한 디자인...



▶ 기대와 다른 점이 있었다면?


위에서 얘기했듯이 저는 피융 ~ 기존 드라이버에서 나는 소리는 좋아하는데 점점 먹먹해지는 퍽! 소리에 가까워진다는 것... PGA 선수들이 좋아하는 소리라네요...



▶ 가성비?


이것도 주관적이긴 한데.. 디셈보나 리키 파울러가 쓰는 코브라 드라이버보단 비싸긴 해요... 제가 쓰고 싶은 빅버사 21보다는 적고 PXG보다는 많이 저렴합니다..


▶ 다른 골퍼에게 권할만한 건가요?


타이틀 마니아입니다. 그리고 한국 브랜드니 애국해야죠 ㅎㅎ 이미 주문해서 기다리고 있는 중입니다.

▶ 추가 코멘트

 

참... 골프라는 운동이 심리적인 요소가 강해서 가격보다 중요한 게 내가 얼마나 이 채를 믿고 휘두를 수 있냐가 중요한 것 같아요.


그 사람의 신념도 나오는 운동이라... 디셈보를 보면 남들이 다 틀리다고 희망 없다고 할 때 본인이 쓴 논문 본인이 주장한 것이 맞는다고 자기 갈 길 가잖아요. 결국 보여줬고요. 얼마나 자존심 본인의 신념이 강하다는 걸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한 고집할듯해요.


골프를 즐기면서 각자 본인만의 골프에 대한 신념을 가져보는 게 어떨까요? 라운딩 동반자들은 상대방의 골프에 대한 신념을 존중해 주고 자신과 다름을 틀린 게 아닌 다름이라는 것을 인정하는 골퍼가 되었으면 합니다.


국내 타이틀리스트 웹사이트는 아직 TSi 드라이버에 대한 구체 정보는 없는듯 합니다만, 영문 사이트에 스탁 샤프트 옵션이 자세히 나와있네요.



* 올댓골프 리뷰 기준에 따른 점수는 위와 같습니다.

개인적으로는 96점을 생각합니다. 100점 주고 싶지만 타이틀 마니아는 어쩔 수 없다고 하실까 봐... 그리고 후속작도 이미 준비하고 있을 거니 100점 주면 타이틀이 할 일이 없잖아요 ㅎㅎ)

출처golfwrx.com

출처golfwrx.com

출처golfwrx.com

출처golfwrx.com

후기를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출처golfwrx.com

저작권자 © 올댓골프리뷰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골프 장비 환자들의 놀이터 - 올댓골프 카페 >>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