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올댓골프리뷰

골프 실험실: 4-IRON vs. 4-HYBRID 비교

나에게 맞는 롱아이언은?

62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BY MYGOLFSPY


롱 아이언에는 특정 오명이 붙어 있습니다. 골프의 전설 Lee Trevino가 남긴 명언 중 “신께서도 1번 아이언은 못 칠 것이다” 했듯이, 2번 아이언은 물론 대부분 가방에는 최근 3번 아이언까지 빠져있습니다. 


그러나 4번 아이언은 아직 골프가방에서 굳건히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왜일까요? 4번 아이언이 4번 하이브리드보다 더 유리해서일까요? 


우리는 거대한 Arccos 데이터 세트를 사용하여 해답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1,600,000+ 이상의 라운드에서 수집된 1억 개 이상의 골프 샷을 분석해서 골퍼의 핸디캡 레벨 별 4-hybrid와 4-iron이 어떻게 다른지 비교할 수 있습니다.


특히 티 샷 거리, 페어웨이 안착률 (fairway hit percentage), 그린 적중률 (GIR green in regulation), 그리고 전체 스코어에 중점을 두었습니다.


Arccos는 클럽의 그립에 설치된 센서를 통해 이 모든 샷 데이터를 추적합니다. 이 시스템은 골퍼의 모든 통계를 자동으로 기록하고 분석하며 AI 캐디를 통해 모든 샷에 대해 최적의 전략, 고급 분석 및 효율적인 실습 법을 알려줍니다. 


이런 데이터 수집을 통해 세 가지 추세가 나타났습니다:


▶그린에 올리기 위해 치는 샷은 4-hybrid가 더 좋은 결과를 보여주었습니다.

▶티샷으로는, 모든 핸디캡 레벨의 골퍼가 4-iron으로 더 많은 페어웨이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

▶0-5 핸디캡 그룹은 그 어느 그룹보다 4-iron을 효과적으로 사용했지만, 그 외 그룹은 4-hybrid로 볼을 더 멀리 치고 그린 적중률 (GIR) 도 더 좋았습니다. 


거리/ DISTANCE


티샷의 경우, 가장 낮은 핸디캡과 높은 핸디캡 그룹만이 두 클럽의 거리 사이에서 야드 갭 (yard gap)를 보았습니다.


0-5 핸디캡 그룹은 4-iron을 4-hybrid보다 4야드 이상 보냈고, 20+ 핸디캡 그룹은 4-iron으로 약 2 야드 더 길었습니다. 하지만, 티샷이 아닌 세컨드 (페어웨이에서 그린으로) 샷으로 두 클럽을 사용한 데이터를 분석해보니 약간 다른 결과가 보였습니다. 


▶두 클럽의 티샷과 세컨드 샷을 비교할 때, 거의 모든 핸디캡 그룹은 세컨드 샷 거리가 약간 더 길다는 결과를 보였습니다.

▶예외는 0-5 핸디캡 그룹입니다. 이 그룹은 실제로 두 클럽의 평균 거리가 모두 감소했으며, 4-iron 경우는 8야드가 줄었습니다.



세컨드 샷으로는 대부분 핸디캡 그룹이 4-hybrid로 확실히 더 많은 거리를 냈으며, 특히 11~15그룹은 거의 5야드 더 길었습니다. 단, 20+ 핸디캡 그룹은 4-iron으로 거의 2야드 더 길었습니다.


이 거리 수치가 낮다고 생각한다고 생각하실 수 있겠지만, 2017 Arccos Driving Distance Report에 따르면 그해 모든 사용자의 평균 드라이브 비거리는 총 220야드였습니다.


정확성/ ACCURACY거리도 중요하지만 모던 하이브리드는 롱아이언보다 다루기 편하고 조금 더 정확하지 않나요?


우리가 본 데이터에 의하면 꼭 그렇지마는 않습니다… 적어도 티샷에서는 말이죠.


▶그림의 핸디캡 중 4그룹은 두 클럽으로서 거의 같은 페어웨이 안착률을 보였습니다. 아웃 라이어는 0-5 핸디캡 그룹으로 4-iron으로 46.20%, 4- hybrid로는 43.50% 페어웨이 안착률을 기록했습니다.

▶아래의 세컨드 샷 경우에는 또 다른 이야기를 전합니다. 페어웨이에서 그린으로 두 클럽을 사용 시, 데이터는 모든 핸디캡 그룹에서 4-hybrid의 손을 들어줍니다.



▶PGA 투어 프로와 싱글 핸디캡 골퍼와의 격차가 계속 벌어지고 있음을 보여주는 흥미로운 점도 발견했습니다.

▶위 차트에 따르면 일반 0-5 핸디캡 골퍼의 4-hybrid / 165야드 그린 적중률(GIR)은 22.09%입니다.

▶프로와 비교하기 위해, 투어 프로들의 200+ 야드 이상의 롱아이언 세컨드 샷 GIR 비율을 살펴봤습니다.

▶이번 시즌, 현재 PGA 투어 GIR 평균은 42.35%이며, 카테고리의 리더 Henrik Stenson은 200 야드 이상에서 놀라운 60.81% GIR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투어 프로와 아마추어의 확연한 차이를 보여주는 또 하나의 데이터: 모든 클럽 유형으로 티샷의 페어웨이 안착률을 분석하면 2017년 PGA 투어 평균은 61%입니다. 이 수치는 0-5 핸디캡 그룹이 4-iron으로 낸 수치보다 무료 14.81% 높은 것입니다. 


티샷으로 사용할 때 평균 스코어


어떤 클럽이 가장 적합한지를 직접 알려주는 방법은 평균 점수를 보는 것입니다. 이 분석은 특정 종류의 홀에만 국한되지 않았으므로 파3, 파 4 또는 파 5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대답은 분명했습니다.


▶모든 핸디캡 그룹은 4-hybrid로 티샷을 했을 경우 점수가 더 낮았으며, 특히 11-15 핸디캡 그룹이 가장 큰 차이(4-hybrid 4.46 vs. 4-iron 4.64)를 보였습니다.

▶20+ 핸디캡 그룹의 경우, 4-hybrid 사용 점수는 4-iron보다 0.20 스트로크가 더 낮았습니다. 


당신의 가방에 들어가 있는 모든 골프클럽은 당신을 위해 최고의 성능을 제공해줘야 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자리만 차지하고 있을 뿐입니다.


Arccos 사용자라면 앱 또는 Players Dashboard 기능으로 모든 클럽의 세부 실적을 볼 수 있습니다. 이 데이터를 사용하여 당신의 약점을 파악하고 실력을 향상하는 것입니다.

[클릭] 최신 골프정보는 마이골프스파이와 함께!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